AD
[스포츠한국 대중문화팀] '더 케이투' 송윤아가 변함없는 동안 미모를 과시했다.

송윤아는 최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이뿌니동생이 이름 붙여준 일명 갈치스커트입고 이쁜척 해봤어요. 모두들 행복한 저녁 되세요"라는 글과 함께 한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에는 반팔 티셔츠에 은빛 스커트를 입고 사진을 찍은 송윤아의 모습이 담겼다. 손가락 끝으로 살짝 스커트를 잡아 올린 모습. 발랄한 포즈와 송윤아의 동안 미모가 눈길을 사로잡았다.

네티즌들은 "윤아 언니 너무 이뻐요", "우와 정말 어려보여요", "더 케이투 은근 꿀잼", "송윤아 연기는 무조건 최고지", "예쁘고 귀엽네요", "저 스커트 어디서 구하죠?" 등의 반응을 보였다.

한편 송윤아는 현재 tvN 드라마 '더 케이투'에서 대권주자의 아내이자 재벌가 딸인 최유진 역을 맡아 열연 중이다. '더 케이투'는 매주 금, 토 오후 8시에 방송된다.
  • '더 케이투' 송윤아가 사랑스러운 매력을 뽐냈다. 사진=송윤아 인스타그램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6/10/29 11:46:39
AD

오늘의 핫이슈

AD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