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 tvN '혼술남녀'의 공명과 하석진이 18일 방송에서 박하선을 두고 신경전을 벌였다. 사진=tvN 캡처
[스포츠한국 윤소영 기자] '혼술남녀' 공명이 하석진에게 박하선을 향한 마음을 고백했다.

18일 방송된 tvN 월화드라마 '혼술남녀'(극본 명수현, 연출 최규식)에서는 좋아하는 박하나(박하선)가 자신의 친형 진정석(하석진)과 사귄다는 사실을 알게 되자 박하나를 향한 마음을 묻기 위해 애쓰는 진공명(공명)의 모습이 그려졌다.

'혼술남녀'의 진공명은 그간 소중히 간직하던 박하나의 음성 파일을 삭제하기로 마음 먹었다. 앞서 박하나는 "나 박하나는 진공명이 공무원 시험에 합격하면 사귀는 걸 진지하게 생각해보겠습니다"고 약속했던 것.

그러나 진공명은 끝내 음성 파일을 지우지 못했다. 박하나의 집으로 향한 진공명은 그를 바래다 주는 진정석을 발견했고 "알 거 없다더니 사귀는 사람이 박하나 쌤이었어? 내가 박하나 선생님 좋아한다고 말햇을 때도 사귀고 있었지? 왜 사실대로 말하지 않았어?"라고 물었다.

진정석은 "분란 만들기 싫어서 그랬어. 어차피 지나갈 짝사랑인데"라고 응수했고 진공명은 "나 여기 왜 왔냐고? 나 쌤한테 절대 포기 못한다고 말하러 왔어. 나 쌤이 좋은 사람 만난다면 포기할 수 있는데 너 같은 인간한테는 안 돼"라며 선전포고했다.

한편 tvN '혼술남녀'는 서로 다른 이유로 혼술(혼자 술을 마시는 상황을 일컫는 신조어)하는 노량진 강사들과 공시생(공무원 시험 준비생의 줄임말)들의 일상을 그리는 드라마. 매주 월, 화요일 오후 11시에 방송된다.

AD
AD
AD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6/10/19 11:55:28   수정시간 : 2016/10/19 11:55:29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