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 사진=MBC 캡처
[스포츠한국 윤소영 기자] '나 혼자 산다' 박나래가 독특한 립스틱 컬러들을 자랑했다.

23일 방송된 MBC 예능프로그램 '나 혼자 산다'에서는 파란색, 연두색 등 독특한 컬러의 립스틱을 한혜진, 전현무에게 발라주는 박나래의 모습이 공개됐다.

박나래는 "제가 인터넷 쇼핑을 엄청 좋아해요. 별명이 인쇼달이거든요. 인터넷 쇼핑 달인"이라며 "이거 선물을 드리려고. 이거 색깔이 데님이에요. 한 번 발라보세요"라고 말했다.

파란색 립스틱을 건네 받은 한혜진은 "녹색 한 번 해보세요 오빠"라며 전현무를 부추겼다. 이에 박나래는 "바르기 싫다 진짜. 국주야 너가 바르면 안되냐"라며 떠넘겼고 이국주 또한 "난 싫어. 징그러워"라고 해 웃음을 자아냈다.

한편 MBC '나 혼자 산다'는 혼자 사는 연예인들의 일상을 관찰 카메라 형태로 담은 다큐멘터리 형식의 예능 프로그램. 매주 금요일 오후 11시 10분에 방송된다.

AD
AD
AD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6/09/24 00:16:22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