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 사진=화이브라더스 제공
[스포츠한국 윤소영 기자] 25일 첫방송되는 '운빨로맨스'의 관전포인트가 공개됐다.

25일 MBC 새 수목드라마 '운빨로맨스(극본 최윤교, 연출 김경희)' 측은 첫방송을 앞두고 체크해야 할 관전포인트 세 가지를 공개했다. 수많은 로맨틱 코미디 드라마가 범람하는 상황에서 차원이 다른 스토리와 신선한 연출, 배우들의 틈새 없는 연기력으로 무한한 자신감을 드러내고 있는 상황.

제작진이 꼽은 관전포인트 첫번째는 여주인공 황정음의 진일보한 연기. 긍정적이고 쾌활한 심보늬 역을 맡았지만 그가 미신에 왜 빠지게 되었는지에 대한 상황이 그려지면서 전작과 캐릭터가 비슷하다는 우려를 불식시킬 전망이다. 이날 공개된 스틸컷에서 슬픔 가득한 표정으로 하늘을 바라보는 황정음의 표정이 보는 이들의 궁금증을 자아낸다.

관전포인트 두번째는 공중파 첫 주인공을 맡은 류준열. 그는 역대급 천재이자 제제컴퍼니 대표인 제수호 역으로 어느 때보다도 스마트한 차도남의 면모를 드러낼 예정이다. 철두철미하고 날카롭지만 과거의 트라우마에 매여있는 모습을 소화해내며 여심을 사로잡을 캐릭터로 출격 준비를 마쳤다.

마지막은 스포츠 에이전시 한국지사장 한설희와 세계적인 테니스 스타 개리 초이 역의 이청아와 이수혁. 두 사람이 한국으로 돌아오게 된 이유와, 이들이 한국 땅을 밟으면서 꼬이게 되는 네 사람의 관계가 전개의 분수령이 될 전망이다. 특히 이청아는 화려하고 완벽하면서도 미워할 수 없는 캐릭터로, 이수혁은 상큼한 역할로 변신해 또 하나의 흥미가 될 예정이다.

한편 동명의 인기 웹툰을 원작으로 한 MBC '운빨로맨스'는 미신을 맹신하는 여자 심보늬와 수식 및 과학의 세계에 사는 공대남자 제수호의 로맨틱 코미디를 그려내는 드라마. 황정음 류준열 이청아 이수혁 나영희 기주봉 정상훈 김상호 권혁수 이초희 진혁 등이 출연히먀 25일 오후 10시에 첫방송된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6/05/25 09:39:47
AD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