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 '택시'에 류준열과 이동휘가 출연했다. (사진=tvN)
'택시' 류준열이 뽑은 '응팔' 명장면은? "대사가 인상적이고…좀 슬펐죠"

류준열이 '응답하라 1988'에서의 명장면을 뽑았다.

26일 오후 방송된 tvN '현장토크쇼 택시'에는 배우 류준열과 이동휘가 출연해 솔직담백한 입담을 뽐냈다.

지난 16일 종영한 tvN 드라마 '응답하라 1988'를 통해 큰 사랑을 받은 류준열, 이동휘는 이날 방송에서 '응팔'을 회상했다.

MC 이영자가 류준열에게 "가장 기억에 남는 장면은 무엇이냐"고 묻자 류준열은 잠시 고민하다가 "아무래도 저는 첫장면..."이라고 대답했다.

이어 류준열은 "그 첫 장면에서 인물 소개할 때. 그 장면이 마지막 장면이랑 연결이 돼서 좀 슬펐죠"라고 당시를 회상했다.

류준열의 말을 들은 이동휘 역시 "준열이 말처럼 첫 장면과 마지막 장면이 인상적이었다. 특히 마지막 장면에서는 정환이(류준열 분)가 울먹이는 덕선이에게 '우리가 어딜 갔는데?'라고 말하는 게 인상적이었다"고 말했다.

류준열과 이동휘가 출연한 '응답하라 1988'은 시청률 18.8%(닐슨코리아 제공)를 기록하는 등 시청자들에게 큰 사랑을 받은 바 있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6/01/27 23:00:37
AD

오늘의 핫이슈

AD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