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 사진=MBC
[스포츠한국 최나리 기자] 완벽한 해피엔딩이었다. 11일 MBC 수목 미니시리즈 ‘그녀는 예뻤다’(극본 조성희, 연출 정대윤) 마지막 회는 한 편의 동화처럼 김혜진(황정음)과 지성준(박서준)이 결혼 후 딸을 낳고 알콩달콩 가정을 꾸리며 기적 같은 첫사랑을 완성하는 모습으로 훈훈하게 끝을 맺었다.

이뿐만이 아니었다. 모스트 코리아 편집팀도 새로운 분위기 전환으로 활기를 띠었다. 늘 ‘모스트스럽게~’를 외치던 김라라(황석정) 편집장은 연하 외국인 모델을 만나 결혼에 골인했고 이어서 성준이 새로운 편집장이 되었으며 팀 내 든든한 기둥이었던 의리의 선배 차주영(신동미)이 부편집장으로 등극해 눈길을 끌었다.

무엇보다 혜진의 절친인 민하리(고준희)는 열심히 대학원 공부를 마친 후 호텔리어 공개채용에 합격해 당찬 새 출발을 알렸고, 인기작가 ‘텐’인 자신의 정체를 알리고 홀연히 떠났던 김신혁(최시원)은 혜진과 다시 만나지는 못했지만 신간을 출간하고 책의 말미에 혜진에게 우정의 메시지를 남기며 밝은 근황을 전해 결국 모두 행복하게 마무리 됐다.

이에 지난 9월 16일 첫 방송을 시작해 약 2개월간 시청자를 웃기고 울리며 안방극장을 사로잡았던 ‘그녀는 예뻤다’의 매력 포인트를 정리해 봤다.

▲ 황정음-박서준, 이 보다 더 달달할 수는 없다! 완벽한 커플 케미 완성

  • 사진= 장동규 기자 jk31@hankooki.com
숨바꼭질 같은 첫사랑 찾기로 밀고 당기기를 거듭하던 황정음-박서준의 커플 케미는 극의 후반으로 가며 달콤함의 정점을 찍었다. 실제 연인을 방불케 하는 자연스러운 커플 연기에 시청자들은 호평을 아끼지 않았다.

앞서 드라마 방송 전에는 전작 ‘킬미, 힐미’에서 남매로 호흡을 맞춘 황정음과 박서준이 이번 작품에서 연인으로 등장하는 것에 대해 약간의 우려가 있던 것도 사실.

하지만 두 사람은 보란 듯이 ‘양파커플’이라는 애칭도 남기며 완벽한 케미를 선보여 신(新) 로코 커플의 탄생을 알렸다.

▲ 물 오른 연기로 빛 발한 최시원과 여-여(女-女)케미의 진수를 보여준 고준희

다양한 표정과 능청스러운 연기로 시청자를 들었다 놨다 했던 최시원. 그가 없었다면 이 드라마의 매력이 반감됐을지도 모른다 해도 과언이 아닐 정도다. 코믹함은 물론 진지한 상남자 모습에 텐이라는 반전 정체까지. 그 만큼 똘기자 김신혁으로 활약한 최시원은 정말 제 옷을 입은 듯 물오른 연기를 선보이며 원 없이 안방극장을 누볐다.

  • 사진= 장동규 기자 jk31@hankooki.com
또한 민하리를 연기한 고준희의 매력도 대단했다. 성준에게 정체를 숨기고 거짓된 만남을 반복하며 미운 털이 단단히 박힐 것 같던 하리의 행동은 끝내 혜진을 향한 진실된 우정을 확인하며 여성들끼리의 케미도 브로맨스 못지 않게 끈끈하고 의리 넘칠 수 있다는 것을 다분히 나타냈다.

특히 고준희는 외모부터 성격까지 쿨하고 멋진 ‘갖고 싶은 친구’의 모습을 잘 녹여내며 보는 이들의 눈길을 사로잡았다.

▲ 워너비 직장동료들의 제대로 된 팀워크를 선보인 ‘모스트 편집팀’ 식구들

‘그녀는 예뻤다’에서 시선을 뗄 수 없게 만든 또 다른 매력은 바로 감초 연기자들의 대활약이었다.

연일 화려한 의상으로 시선을 끌며 특유의 유머러스함을 선보인 김라라 편집장 역의 황석정. 항상 혜진을 감싸 주고 무심한 듯 하면서도 후배들을 잘 챙겨주는 차 선배 역의 신동미, 부사장으로 정체가 공개되며 유쾌한 반전을 선사한 김풍호 역의 안세하 그리고 귀여운 막내커플 김준우-한설을 각각 연기한 배우 박유환과 신혜선 등.

  • 사진=MBC
모두 맡은 바 자신의 역할에 딱 맞게 화기애애한 분위기 속 이상적인 직장 동료들 모습을 보여주며 극의 긴장감을 조성하는 동시에 흥미진진함을 더했다.

이처럼 ‘그녀는 예뻤다’는 출연자들의 남다른 연기 호흡과 탄탄한 내용에 힘 입어 화제성과 시청률을 동시에 잡는 쾌거를 이뤘다. 그리고 인기드라마 반열에 당당히 오르며 그야말로 ‘모스트스러운’ 퇴장을 하게 됐다.

더불어 ‘그녀는 예뻤다’가 얼마 남지 않은 연말 시상식에서는 또 어떠한 결과를 낼지 관심도 모아지고 있어 여운은 계속될 전망이다.

한편, ‘그녀는 예뻤다’ 후속으로는 새 수목드라마 ‘달콤살벌 패밀리’가 오는 18일 밤 10시에 첫 방송된다.

이전1page2page다음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5/11/12 08:00:35   수정시간 : 2015/11/12 08:00:36

오늘의 화제뉴스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