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 지수원. 사진=스케치E&M 제공
[스포츠한국 장서윤기자]배우 지수원이 기품 넘치는 캐릭터로 안방극장에 돌아온다.

지수원은 오는 11월 방송예정인 MBC 수목 미니시리즈 '달콤한 패밀리(극본 손근주 연출 강대선)'의 오주란 역에 캐스팅됐다.

드라마 ‘달콤한 패밀리’는 집밖에선 폼 나는 조직보스지만, 집안에서는 와이프 잔소리와 두 아이들 무시에 찬밥 신세인 서열 4위, 대한민국 고달픈 가장의 대표 얼굴, 두 얼굴의 남자가 가족을 지키기 위해 벌이는 처절한 사투를 ‘웃프게’ 그린 휴먼코미디다.

극중 지수원은 우아하고 지적인 매력이 넘치는 봉사단체 명예고문 오주란 역으로 분했다. 오주란은 코스모스같은 외모와 타의 추종을 불허하는 풍부한 교양으로 건설사 대표인 백회장(김응수)의 마음을 단박에 훔치지만 이후 영화감독 봉진욱(조달환)과 얽히면서 반전을 보여주는 인물이다.

오주란은 기품 있는 외모에 어울리는 지성미를 보여주지만 과거를 알 수 없는 캐릭터라 신비감을 자아내기도 한다.

드라마 관계자는 "주란은 도회적인 느낌과 고전적인 분위기, 그리고 반전 매력을 두루 갖춘 인물로 지수원 씨의 이미지와 가장 적합하다고 판단했다"고 캐스팅 이유를 밝혔다.

앞서 지수원은 드라마 ‘트로트의 연인’ ‘뻐꾸기 둥지’ ‘황금무지개’ ‘빛나거나 미치거나’ 등 여러 작품에서 개성 있는 캐릭터로 활동해왔으며 2006년 MBC 연기대상 우수상을 수상하기도 했다.

한편, '달콤한 패밀리'는 영화 '가문의 영광5', '엄마가 뭐길래' 등을 집필한 손근주 작가와 MBC 드라마 '황금무지개', '아이두 아이두' 등을 연출한 강대선 PD가 의기투합한 드라마로 지수원 외에도 정준호, 문정희, 정웅인, 유선, 민아, 김응수, 조달환 등이 캐스팅됐다. '그녀는 예뻤다' 후속으로 오는 11월중 전파를 탄다.

사진제공. MBC보도자료 문의: 스케치 E&M 임희순 팀장 010-9493-1977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5/10/06 09:31:32   수정시간 : 2015/10/06 17:44:16

오늘의 화제뉴스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