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 혜리애교 곽지수 분대장(사진=MBC 진짜사나이 캡처/곽지수 분대장 페이스북 캡처)
'진짜사나이' 혜리 애교에 아빠 미소를 지은 곽지수 분대장이 해명글을 올렸다.

곽지수 분대장은 자신의 SNS에 "다들 못난 놈 봐주시느라 고생 많으셨습니다"라며 "제가 혜리 씨의 손을 잡고 웃은 건 절대 혜리 씨가 좋아서 웃은 게 아니라 드디어 방송이 끝났다는 기쁨에 웃은 겁니다"라고 해명했다.

앞서 지난달 31일 방송된 MBC '일밤-진짜 사나이' 여군 특집에서는 부사관 후보생으로 변신한 라미란 홍은희 김소연, 혜리, 지나, 맹승지가 육군 훈련소에서 기초 훈련을 마치고 퇴소식을 가졌다.

곽지수 분대장과 악수를 하던 혜리는 이별의 아쉬움에 눈물을 흘렸다. 이에 곽지수 분대장은 "말 바로 해라. 울음 그쳐라"라며 엄하게 다그쳤으나 혜리는 곽지수 분대장의 손을 잡고 "이이잉"이라며 기습 애교를 부렸다.

혜리의 애교에 곽지수 분대장은 결국 잇몸까지 환하게 드러내며 아빠 미소를 지어 눈길을 끌었다.

혜리 애교 곽지수 분대장 해명에 누리꾼들은 "혜리 애교 곽지수 해명, 곽지수 분대장 여자친구 있나봐", "혜리 애교 곽지수 해명, 아빠미소 들통났다", "혜리 애교 곽지수 해명, 나라도 웃을듯", "혜리 애교 곽지수 해명, 그렇다고 칩시다" 등의 반응을 보였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4/09/01 15:09:11   수정시간 : 2014/09/01 15:29:37
AD

오늘의 핫이슈

AD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