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 방조명 이조(사진=이조 SNS)
걸그룹 라니아의 전 멤버 이조가 방조명 마약 사건에 연루된 것으로 밝혀졌다.

27일 중국 시나닷컴은 홍콩 매체의 보도를 인용해 "한국 걸그룹 라니아 출신 이조가 대마초 혐의로 구속됐다"고 전했다.

보도에 따르면 가진동과 방조명이 체포될 당시 베이징 잉황그룹 소속 신예 여배우 락시와 걸그룹 라니아의 전 멤버 이조가 함께 있다가 근처 발마사지 가게에서 체포된 것으로 밝혀졌다.

락시와 이조 두 사람은 현재 연락 두절인 상태다. 베이징 경찰 측은 두 사람의 체포 여부를 공개하지 않고 있다.

한편, 지난 14일 방조명과 가진동은 베이징에 위치한 성룡의 별장에서 마약파티를 벌이다 공안에게 체포됐다. 현재 방조명과 가진동은 대마 혐의를 인정해 수감 중이다.

이조와 방조명 소식을 접한 누리꾼들은 "이조, 방조명 가진동과 무슨사이?", "이조, 방조명 가진동과 마약이라니", "이조가 누구지?" 등의 반응을 보였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4/08/27 17:27:21
AD

오늘의 핫이슈

AD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