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 사진=한국아이닷컴 이혜영 기자 lhy@hankooki.com
배우 한혜진이 드라마 '내 연애의 모든 것'에서 하차한다.

14일 한혜진의 소속사는 "한혜진이 4월 방송 예정이던 SBS 수목드라마 '내 연애의 모든것'에서 하차한다"고 밝혔다.

소속사 측은 "영화 촬영 때문에 스케줄 조정이 불가피했다"고 전했다.

앞서 '내 연애의 모든 것'의 여주인공 역할을 두고 공효진, 임수정 등 톱스타들이 물망에 오른 바 있다. 한혜진이 최종 확정되었다가 한혜진이 하차함에 따라, 제작진은 현재 대안 여배우 찾기에 여념이 없는 상태다.

한혜진 하차 소식에 네티즌들은 "하차 아쉽지만 응원할게요" "누가 여주인공 맡게 될까" "'내 연애의 모든 것' 화이팅" 등의 반응을 보였다.

'내 연애의 모든 것'은 정치적 신념이 다른 상황에서 서로 다른 정당에 소속돼 있는 남녀 국회의원들의 비밀 연애를 그린 로맨틱 코미디로 남자 주인공은 신하균이 맡았으며 '그 겨울, 바람이 분다'의 후속으로 방송된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3/02/15 14:07:56   수정시간 : 2020/02/11 15:54:49

오늘의 화제뉴스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