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배우 이연희가 MBC 새 월화드라마 '구가의 서(九家의 書)'에 특별 출연할 예정이다.

드라마 관계자는 “이연희의 ‘구가의 서’ 특별 출연은 작품에 든든한 지원군이 될 것”면서 “특별 출연만으로도 드라마 인기에 상당히 보탬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이에 SM 측은 "긍정적으로 검토하고 있다"고 밝혔다.

이연희가 제안 받은 역은 특별 출연이지만 극의 전개를 위해 반드시 필요한 존재감 있는 역할이다.

'구가의 서'는 반인반수로 태어난 최강치가 사람이 되기 위해 좌충우돌하는 유쾌한 무협 활극으로 사람은 될 수 없지만 그 누구보다 더 인간적인 삶을 살기 위해 고군분투하는 최강치의 감동 여정기가 그려질 예정이다.

현재 남자 주인공 최강치 역은 가수 겸 배우 이승기가 출연을 확정했으며, 여자 주인공에는 미쓰에이 멤버 수지가 발탁됐다.

KBS 2TV 드라마 '영광의 재인'과 '제빵왕 김탁구' 등을 집필한 강은경 작가가 극본을 맡았으며, SBS 드라마 '신사의 품격', '시크릿 가든', '온에어' 등을 연출한 신우철 PD가 메가폰을 들었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3/01/11 15:56:26   수정시간 : 2013/04/25 12:29:21
AD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