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면낭독기 사용시 다음 링크들을 이용하면 더 빠르게 탐색할 수 있습니다.
애프터스쿨 리지 '런닝맨' 구원투수…고정 출연 러브콜
입력시간 : 2010/12/01 11:18:40
수정시간 : 2013/04/25 12:21:47
페이스북
트위터
구글 북마크
네이버 북마크
싸이월드 공감
글자크게
글자작게
기사프린트
기사메일
기사 구매
그룹 애프터스쿨의 멤버 리지가 SBS 오락 프로그램 <일요일이 좋다> 코너 '런닝맨'의 구원투수가 됐다.

'런닝맨' 제작 관계자는 14일 스포츠한국과 인터뷰에서 "리지가 '런닝맨'에 고정 멤버로 출연한다. 지난 주 촬영한 분량부터 합류했다"고 말했다.

리지는 '런닝맨'의 장수 게스트로 시선을 모았다. 귀여운 애교와 털털한 사투리로 단박에 지석진 등 남자 출연진을 사로잡았다.

이 관계자는 "'런닝맨'의 여성 고정 출연자는 송지효밖에 없다. 리지는 송지효와 다른 매력을 갖고있어 서로에게 시너지를 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런닝맨'이 15%대의 시청률을 기록하며 상승 곡선을 타고 있다"고 말했다. /스포츠한국

  • 이전 보기 다음 보기
  • 이전 보기 다음 보기
  • 뉴스홈
  • 맨위로
오늘의 무료만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