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배우 고현정이 가족사(史)에 울었다.

고현정은 12월30일 오후 서울 영등포구 여의도동 MBC 방송센터에서 열린 <2009 MBC 연기대상>에서 영예의 대상을 거머쥐었다. 무대 위에 올라서는 순간까지 고현정은 울지 않았다. 생애 첫 대상 타이틀도 <선덕여왕>에서 천하 패권을 눈 앞에서 놓쳐도 흔들림 없었던 ‘미실’을 울리는 것은 역부족이었다.

가족 이야기가 나오자 상황은 바뀌었다. 고현정은 “아이들도 보고 있으면 좋겠다. 엄마 아빠도 보고 계실텐데 고맙다”며 끝내 눈시울을 붉혔다. 평소 당차고 거침없기도 소문난 고현정도 이 순간만큼은 누군가의 ‘엄마’이자 ‘딸’이었다.

고현정은 무언가를 더 말하려 하다 마이크 앞을 떠났다. MC를 맡은 이휘재가 “더 말하면 울 것 같냐”고 묻자 “그렇다”고 솔직하게 답했다. 결국 이휘재의 손에 이끌려 마이크를 다시 잡은 고현정은 울음 섞인 목소리로 감격 어린 소감을 밝혔다.

고현정은 반 년 넘게 함께 고생한 <선덕여왕> 제작진에 대한 감사 인사도 잊지 않았다. 고현정은 “미실이 왔던 순간이 있었다. 처음 하는 사극이라 많이 떨렸다. 상도 드레스도 입게 해줘 고맙다. 감독님들이 고생 많았다. 스태프, 가족들이 생각난다. 열심히 하겠다”고 말했다.

지난 1989년 데뷔한 고현정은 20년 만에 생애 처음으로 연기대상을 품에 안았다. 결혼 생활을 정리하고 2005년 컴백 후 4년 만에 얻은 쾌거다.


고현정 "이혼 후에 조금 다르게 살려고 했는데…"
고현정, 이런 저질댄스까지…김제동의 힘(?)
이승연, 나이어린 고현정에 얼마나 주눅들었으면…
신세계… 고현정은 안돼? 전 남편의 압력탓인가
고현정 "아이들도 봤으면…" 이혼아픔 드러내
통큰 고현정, 결혼축의금 대체 얼마나 냈길래
삼성가 고현정은 8년만에… 재벌가의 결혼·이별
풍만 가슴굴곡 노출 고현정 "전 남편에…" 말문도

[아나운서 비화] 열애·결혼·이혼·성형… 각종 추태까지…
[스타들의 이혼 결별] 수많은 사연! 불륜·뒤끝·헐뜯기 행각도…
[스타들의 결혼 생활] 그들만의 은밀한 침실속 부부생활까지…
[연예계 숨겨진 비화] 아니! 이런 일도 있었네~ 살짝 들춰보니…
[말도 많고 탈도 많은 연예계 이슈 추적해보니…] 전체보기

▶▶▶ 인기 연재·칼럼 ◀◀◀
맛있는 色수다 은밀한 성생활 '性남性녀' 성관계 혁명? 황제의 정력제?
식색성야(食色性也) 사주풀이 무속세상 늑대의 속마음성형 이야기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09/12/31 18:38:38   수정시간 : 2020/02/07 19:57:49

오늘의 화제뉴스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