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곽진영 "성형부작용 고백후…" 아픔 토로
2년여만에 방송재개… "얼굴에만 이목집중 활동 두려웠다"

스포츠한국 강은영기자 kiss@sportshankook.co.kr
"성형 수술 관련 소문 후, 방송 활동 두려웠다"

배우 곽진영이 2년여 만에 방송에 복귀하며 어렵게 입을 열었다.

곽진영은 23일 오후 서울 여의도동 KBS 신관 공개홀에서 진행된 KBS 2TV 예능 프로그램 <스타골든벨>(연출 김호상)의 녹화에 참여했다. 곽진영은 이날 스포츠한국과 만나 그간 방송을 할 수 없었던 사연을 공개했다.

곽진영은 "2년여 전 한 방송사에 출연해 성형 수술로 인해 고통받았던 사실을 솔직하게 고백했다. 방송 직후 일부 매체에서 성형 부작용 등 안좋은 이야기에만 포커스를 맞추더라. 그간 왜 내가 방송 활동을 못했는지, 어떤 아픔이 있었는지 관심이 없었다. 성형에 관련된 것에만 이목이 집중돼 속상했다. 그래서 그동안 방송 활동을 하는 게 두려웠다"고 고백했다.

곽진영은 지난 2007년 활동을 재개하면서 방송에 출연해 자신의 속사정을 공개했었다. 그 과정에서 성형 수술의 부작용으로 인해 연기 활동을 중단할 수 밖에 없었던 이유도 밝혔다. 곽진영은 쌍꺼풀 재수술로 눈이 감기지 않아 수면 장애에 시달리는 등 남모를 고통을 겪었다.

곽진영은 "쉬면서 최민수 선배나 고(故) 최진실에 대한 소식을 접하며 너무 안타까웠다. 사람들은 아픔 따위에는 관심이 없는 것 같다. 하지만 나는 그들이 왜 그런 선택을 할 수 밖에 없었는지 너무나 잘 이해한다. 나 또한 무척이나 외로웠고 힘들었기 때문이다"고 털어놓았다. 그는 이어 "지난 1992년 MBC <아들과 딸>에서 '종말이'로 인기를 얻었을 때 자만했던 것 같다.

그해 MBC 연기대상에서 신인상도 받았다. 여러모로 인정받았다고 생각했다. 하지만 이제는 신인의 자세로 돌아가 매사에 최선을 다하는 사람이 되고 싶다"고 말했다.

곽진영은 지난해 가을부터 한중 합작 드라마 <내 사랑 제주>를 촬영하고 있다. 그는 최근 중국 촬영을 마치고 막바지 촬영만을 남겨두고 있다. 조만간 안방극장을 통해 복귀할 예정이다.



☞ [화보] 곽진영 사진속의 매력 한눈에!
▶ 눈물·퇴출·자살… '스타들의 성형' 황당 사례들
▶ '동병상련' 곽진영, 한애리 성형사고 소식에…
▶ '성형 부작용·누드 파문' 곽진영 뭐하나 했더니…
▶ '파격누드' 곽진영, 이번엔 '성인용품 샵'
▶ 곽진영 누드 보면 황혜영·이주현 누드는 공짜?
▶ 곽진영 "종말이 이미지 벗고 싶었는데…"

▶▶▶ 스타성형 관련기사 ◀◀◀
▶ 성형·나이 고백 이시영 끝내 눈물 '뚝뚝'
▶ 길건 "가슴성형? 유방에 칼 댄 이유는…"
▶ '못난이' 비난 아나운서 "헉! 성형 자랑했는데…"
▶ "송혜교처럼!" 성형 中배우 모습을 보니…
▶ 돌연 가슴 자랑 女스타들 역시나 알고보니…
▶ 박나래 "여자답게 살고 싶어서…" 성형고백
▶ 눈물 퇴출 자살… 황당한 스타들의 성형
▶ 성형의혹 ㅠ.ㅠ… 너무 풍성한 가슴이 죄?

▶▶▶ 연예계 사건사고 ◀◀◀
▶ 김아중, 적나라한 가슴노출 사진 '곤욕' 두문불출
▶ '사생활 노출' 전지현, 결국 그 남자 품 못벗어나?
▶ 숨겨온 아픔에… 이민호 "차기작 안해" 왜?
▶ 이민영 "사실 사랑이 아니었다! 컴백은…" 첫 말문
▶ '무릎팍도사' 최민수 사태의 진실 알고 있었다
▶ 유명 한류스타, 술집 여종업원에 뭔짓 했길래… '끙끙'
▶ 성형·나이 고백 이시영 끝내 눈물 '뚝뚝'
▶ "부르면 온다" 톱스타 50명 '성상납 행각' 들통 충격!
▶ '미수다' 비앙카, 남자와 애정행각 사진 노출에..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09/02/24 07:04:07   수정시간 : 2020/02/07 19:53:18

오늘의 화제뉴스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