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면낭독기 사용시 다음 링크들을 이용하면 더 빠르게 탐색할 수 있습니다.
최진실 모친 "아이들 학원비도 못내고 있다"
은행거래 중단조치… "조성민 허락 없으면 한푼도 인출 못해"

스포츠한국 강은영기자 kiss@sportshankook.co.kr
"아이들 학원비도 못내고 있다"

고(故) 최진실의 어머니 정모씨가 경제적인 어려움을 호소했다. 정씨는 지난 22일 방송된 MBC <뉴스후>에서 "아이들의 영어 미술 발레를 배우고 있는데 학원비를 못내고 있다. 학습지도 돈을 못내서 선생님이 집으로 오지 못하는 상황이다. 교육보험도 (자동이체로 납입되는) 마찬가지다"고 토로했다.

정씨는 <뉴스후>에서 최진실이 사망한 이후 모든 은행거래가 중단조치된 것을 설명하며 눈물을 흘렸다.

정씨는 "지난 10월2일 사고 후 바로 다음날 아침에 '최진실의 모든 거래가 중지되었습니다'며 휴대폰으로 메시지가 왔다. (최진실 사망)보도가 나니까 그런 거 같다. 환희 엄마(최진실)가 통장을 만들어서 그것(통장) 하나로만 거래하고 생활했다. 학비 생활비 세금 등을 거래하던 통장 하나로 했다. 그것이 막혀버려서…사정했지만 (은행측으로부터)안된다는 말만 들었다"고 설명했다.

<뉴스후>는 집안 살림과 아이들의 양육까지 도맡아 했던 정씨가 은행에서 한 푼도 인출할 수 없게 된 현실을 꼬집었다. 최진실의 유언이 없는 상황에서 두 아이의 유산도 관리할 권리도 없다는 것. 최진실의 유산은 서울 자택과 예금 등 약 50억원으로 추정되고 있다.

은행 측도 통상적으로 본인이 사망하면서 상속절차에 따라서 예금을 지급한다는 입장이다. 최진실이 사망하자 5년전 이혼한 조성민이 자동적으로 친권이 부활해 그의 허락이 없으면 은행에서 한 푼도 인출할 수 없다.

정씨는 "(조성민은)이혼 후 한번도 아이들을 보러 오지도 않았다. 나는 두 아이가 없으면 살 수 없다. 조성민을 믿을 수 없다. 투쟁이라도 하고 싶다"며 눈물을 삼켰다.



▶▶▶ 최진실사태 관련기사 ◀◀◀
▶ "애들 들먹이지 마!" 최진실, 자살전 조성민에 '호통!'
▶ "조성민 허락 있어야? 아이들 학원비도 못내고 있다"
▶ 최진실 유족 "우리에게 정신적 하자 있다니" 충격!
▶ 故 최진실 자살, 또다른 속사정 있다(?)이게 무슨..
▶ '숨어지낸' 최진실 친부 심경고백… 두명의 배다른 오빠는..
▶ 최진실사단 '조성민 친권반대' 모임 왜 안왔나?
▶ 조성민 각서 공개! 친권 '포기→이양' 말바꾼 속내는?
▶ "단 한번도 아이 얼굴 보러 안왔던 조성민이.." 눈물
▶ 조성민 발빠른 언론플레이 '예나 지금이나..'

▶ 서세원-서정희 '남몰래 최진실 돕고 있다'
▶ 오드리 헵번처럼! '최진실 재단' 팬사랑 갚는다
▶ 조성민 "손대지마" 분쟁 전망 최진실 유산 무려 200억?
▶ 신애 "바보 같은 최진실 언니" 여전한 슬픔에..
▶ 홍진경 "젊음일랑 빨리 끝내고 싶다" 심경 토로
▶ 김지후마저… 충격! 자살 직전 홈피에 죽음 예고까지
☞ 최진실 "사실 나 결혼할때 이영자가…" 고백
☞ 최진실 사단 "이영애와 오해 풀고 싶다"

▶▶▶ 연예계 사건사고 ◀◀◀
▶ '얼룩진 청룡' 상업주의 이어 나눠먹기 논란까지
▶ '미인도' 노출 얼마나 심하길래! 경찰 단속까지…
▶ 잠잠하던 나훈아 또 무슨 소문이… 두번 죽이기(?)
▶ 할 줄도 모른다더니… 강병규 '1000억대 도박판' 벌여
▶ '숨어지낸' 최진실 친부 심경고백… 두명의 배다른 오빠도..
▶ '살생부(?)' 이윤미 1회만에 하차… 현영 한성주는..
▶ 이혼아픔 신은경, 돌연 전 남편 고소… 대체 왜?
▶ '앙숙' 남녀배우 막말 싸움에 프로그램 막 내릴판
▶ 정양, 배타고 남성3명과 '즐기다' 北에 총격당해
▶ 이혼공방 박철 '술자리 성관계' 지출액 상상초월(?)
  • 이전 보기 다음 보기
  • 이전 보기 다음 보기
  • 뉴스홈
  • 맨위로
오늘의 무료만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