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김태희, 이병헌의 연인으로 '안방극장' 컴백
배우 김태희가 4년 만에 안방극장에 돌아온다.

김태희는 첩보 액 션드라마 <아이리스(IRIS)>)의 여 주인공으로 캐스팅돼 이병헌의 상대역으로 등장하게 됐다.

드라마 <아이리스>에서 김태희가 맡은 역할은 국가정보기관의 특수요원이다. 기존의 지적인 이미지와 더불어 남자주인공 이병헌과 함께 각종 테러현장에서 벌어지는 속도감 넘치는 액션연기를 선보이게 된다. 이병헌이 연기하는 남자 주인공인 ‘김현준’과 아직까지 캐스팅이 결정되지 않은 ‘진사우’(국가정보기관 특수요원) 사이에서 삼각로맨스를 형성해 극에 긴장감과 재미를 더할 예정이다. 김태희가 새로운 작품으로 고질병처럼 따라다녔던 ‘연기력 논란’을 잠재울 수 있을지도 관심거리다.

<아이리스>는 ㈜태원엔터테인먼트와 강제규 필름이 제작하고 <허준><주몽><올인>등으로많은 국내 팬을 확보하고 있는 최완규 작가가 집필하는 작품이다. 국내 드라마로서는 처음 시도되는 블록버스터 첩보액션물이다. 첨단첩보, 숨막히는 액션, 대규모 세트와 해외로케이션등, 200억여 원에 달하는 막대한 제작비가 투입된다. 내년 여름 방송을 목표로 총 20부작으로 제작될 예정이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08/10/10 17:33:26   수정시간 : 2013/04/25 12:16:54
AD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