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전 남편 조성민, '최진실 자살' 소식에 충격

(서울=연합뉴스) 이충원 기자
탤런트 최진실의 자살 소식을 접한 전 남편 조성민(35)씨는 충격을 금하지 못했다.

올해 선수생할을 접은 뒤 방송사 해설가로 활동중인 조씨는 2일 오전 8시40분께"소식 들었느냐"는 연합뉴스 기자의 전화를 받을 때까지 비보를 전혀 접하지 못하고있었다.

조씨는 "무슨 소식이요?"라고 되물었고, 기자가 "최진실씨가 자살했다는 언론 보도가 나왔다"고 설명하자 심하게 충격을 받은 듯 1∼2초간 아무말도 하지 않은 채침묵했다.

그는 도저히 기자의 말을 믿을 수 없다는 듯 "조금 있다가 다시 전화해달라"는 말을 간신히 남긴 뒤 서둘러 전화를 끊었다.

이후 다시 전화통화를 시도했을 때에는 `운전중입니다'라는 부재중 응답만 들려올 뿐이었다.

한편 최씨는 2일 오전 6시15분께 서울 서초구 잠원동 자택 욕실 샤워부스에 압박붕대에 목을 매 숨진 채 발견됐다.

▶▶▶ 최진실 관련기사 ◀◀◀
▶ 신애, 찾아와 오열… "힘든 시련 다 이겨내더니 아이 두고서…"
▶ '이혼 우울증' 최진실, 사채설 용의자 연락해와 더욱 고통
▶ 최진실 자살이유 정말 '25억 사채설' 때문인가

▶ 전 남편 조성민 '최진실 자살' 소식에 심한 충격
▶ 안재환 이어 최진실까지… '베르테르 효과' 퍼지나
▶ 발빠른 광고계 '최진실 사망'에 출연CF 전면교체
▶ 故 최진실 '깜짝스타→이혼→성공복귀' 그런데…
▶ '자살' 최진실, 최근까지 드라마 준비하고 있었는데…
▶ 최진실 자살 전날 CF 찍으며 "힘들다" 털어놔
▶ '25억 사채설' 최진실 자택서 숨진채 발견 충격!
☞ 최진실 '25억 안재환 사채설' 유포자 용서는 없다!

☞ 김건모 '최진실 술수에 넘어가' 헉! 저런짓을…
☞ 최진실, 감히(?) 탁재훈을… 이런 빽 있었네
☞ 최진실 채시라… '제2 박태환' 키우고 있다(?)
☞ 최진실 "몸값 몇억씩 받아도 남는돈 별로…"
☞ 최진실 "정준호, 남자로 느꼈다" 속내 들통
☞ 최진실 "사실 나 결혼할때 이영자가…" 고백
☞ 최진실 학창시절 성적 보니 헉! '양·가·양·가…'
☞ 최진실 사단 "이영애와 오해 풀고 싶다"

▶▶▶ 연예계 사건사고 관련기사 ◀◀◀
☞ 재환 누나 "전화 한통 없던 정선희 거짓말… 대질심문 받겠다"
☞ '허니문 베이비' 기쁨도 잠시… 박은혜 유산 아픔 이후
☞ 박정철-박솔미 함께 욕조에서… 민망한 '과다노출'
☞ "아직도 이런일이!" 소속사 여가수 상습 성폭행·촬영
☞ 성형·나이조작·돈 노린 결혼… 예비신부 유채영 '눈물'
☞ "자살까지…" 오대규 힘겨웠던 결혼생활 고백
☞ 정양, 배타고 남성3명과 '즐기다' 北에 총격당해
☞ 이혼공방 박철 '술자리 성관계' 지출액 상상초월(?)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08/10/02 09:12:16   수정시간 : 2013/04/25 12:16:48
AD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