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김현중 "정형돈을 사랑하는 것 같다" 깜짝 발언

한국아이닷컴 김재범기자 kjb@hankooki.com
그룹 SS501 멤버 김현중(23)이 개그맨 정형돈(31)에 대한 '4차원적 발언'을 해 눈길을 끌었다.

김현중은 28일 방송된 MBC <일요일 일요일 밤에> '우리 결혼했어요'에서 "정형돈을 사랑하는 것 같다"고 깜짝 발언을 했다.

이날 황보와의 100일 기념 웨딩 앨범을 펼쳐든 김현중은 느닷없이 정형돈에 대한 발언으로 시청자들의 관심을 집중시켰다.

김현중은 "개그맨 중 제일 웃기다. 내 코드랑도 잘 맞는 것 같다"면서 "사람 자체가 웃긴 것 같다. 외모도 웃기고, 그냥 바라보는 것 자체가 내겐 행복이다. 어쩌면 사랑하는지도 모른다"고 말해 주위를 웃음바다로 만들었다.

한편 이날 황보와의 이별 여행을 떠난 김현중은 제작진과의 인터뷰에서 "마지막이라고 생각하니 더 잘해줘야겠다는 생각이 들었다"며 아쉬움을 나타냈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08/09/29 11:18:08   수정시간 : 2013/04/25 12:16:47
AD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