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강인에게 대시한 재벌가 손녀들은 누구?

한국아이닷컴 김재범기자 kjb@hankooki.com
슈퍼주니어 멤버 강인(23)이 "지금까지 100명 이상의 여성에게 대시를 받은 경험이 있다"고 고백했다.

강인은 1일 밤 방송된 SBS <야심만만-예능선수촌>에 출연해 "나이 차이가 심한 연상의 여성부터 외국인, 심지어 남자들도 내게 대시를 했었다"고 털어놨다.

이 같은 발언에 MC 전진은 '믿을 수 없다'며 손사래를 쳤지만, 슈퍼주니어의 또 다른 멤버 김희철은 "내가 옆에서 봐 왔기 때문에 확실하다"며 강인의 발언을 거들었다.

특히 강인은 이날 자신에게 대시한 여성 중 재벌가의 자제도 포함돼 있다고 밝혀 눈길을 끌었다.

그는 "누구나 들으면 알만한 재벌의 손녀들도 몇 명 있었고, 유명 스타급 여자 연예인들도 상당수 있었다"고 공개했다.

이밖에 강인은 자신에게 고백한 여성들이 밝힌 '강인을 좋아하는 이유' 등도 밝혀 스튜디오를 웃음바다로 만들었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08/09/02 11:54:29   수정시간 : 2013/04/25 12:16:34
AD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