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단골 女스타들 노는 법은…" 강남 호스트 고백
"댄스그룹 A·B양 등 단골… 연예활동 스트레스·고민 털어놓는다"


스포츠한국 이재원기자 jjstar@sportshankook.co.kr

▲영화 '비스티보이즈'의 한장면
"여자 연예인은 외롭다. 우리는 그들의 휴식처일 뿐이다."

남성접대부(일명 호스트)를 소재로 한 영화 <비스티 보이즈>(감독 윤종빈ㆍ제작 와이어투와이어)가 개봉된 가운데 실제 호스트가 직업과 관련된 비하인드 스토리를 스포츠한국에 털어놨다. <비스트 보이즈>는 개봉 첫 주말 한국영화 박스오피스 1위(입장권통합전산망 기준)에 올랐다.

서울 강남의 유명 호스트바에서 일하는 A씨(28)는 "연예인들은 남들 앞에서는 언제나 웃어야 하는 직업의 특성상 오히려 외로움을 많이 느낀다. 그래서 비밀이 보장된 곳(호스트바)을 찾는 것 같다"고 말했다.

A씨는 이어 "사실 영화에 등장하는 것처럼 야한 게임을 하면서 놀지는 않는다. 사람이라면 누구나 갖는 고민을 털어놓으며 이야기를 하는 경우가 대부분이다"고 말했다.

A씨는 "모 댄스그룹이 자주 온다. 멤버 A양과 B양이 틈 나는 대로 온다"고 말했다. 댄스 그룹 활동을 하며 바쁜 스케줄로 인해 받는 스트레스를 호스트와 화끈하게 놀면서 푼다는 설명이다. 열려져 있는 공간에서 남들에게 '서비스'를 해야 하는 만큼 호스트에게 술잔을 따르도록 주문하며 '여왕' 대접을 받는 데서 만족을 얻는 것으로 알려졌다.

마음이 동하면 댄스그룹답게 춤을 추며 여흥을 즐기기도 한다. 이때는 자신이 내켜서 하는 것인 만큼 TV에서 보이는 춤과 퍼포먼스보다 훨씬 진심이 담겨보인다는 게 A씨의 설명이다.

댄스 가수 뿐만이 아니다. A씨는 "발라드 가수 C양 및 그와 친분이 깊은 D양, F양이 함께 방문하기도 한다"고 말했다. A씨에 따르면 C양은 인기를 얻어 왕성히 활동을 할 때에도 가게에 오면 스트레스를 털어놓으면서 목놓아 울곤 했다. 그 만큼 연예 활동이 녹록치 않은 것 같고 느꼈다는 게 A씨의 설명이다.

A씨는 이와 함께 일부 호스트의 증언도 전했다. 몇몇 호스트의 경우 이처럼 연예인들이 자주 호스트바를 방문하기 때문에 이들을 노리고 일을 하는 경우도 있다는 설명이다.

A씨는 "일이 괴롭다고 생각하면 어떤 일이든 힘들다. 오히려 내가 가게에 놀러 갔다고 생각하고 일하는 게 마음이 편하다. 연예인들이 오니까 같이 재미있게 논다고 생각한다"고 털어놨다.

강남의 일급 호스트바는 가게 이름을 겉으로 내놓지 않고 마담의 인맥을 통해 손님들이 알음알음 가게를 찾는 경우가 다반사다. 그 때문에 연예인들도 안심하고 호스트바를 찾아 남을 의식하지 않고 신나게 놀거나 속내를 하소연하는 등 자신만의 시간을 가진다는 게 그의 설명이다.

▶▶▶ 관련기사 ◀◀◀

☞ "하정우, 진짜 호스트출신 아냐" 칭찬(?)

☞ '호빠' 간 20대女에게 대체 무슨짓 했길래…

☞ 호스트바·마사지숍… 스타들이 다니는 이유는?

☞ '순수청년' 배우 알고보니 '호빠'서 여배우에 발탁

☞ 中서 호스트바 빗나간 '한류 마케팅'

<저작권자 ⓒ 인터넷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남규리 "미안해" 동갑내기 故김민수 추모글 •  故김민수 장례 조문 하하 "출근 때문에…"
•  [기자의 눈] 먼데이키즈 김민수를 떠나보내며 •  故 김민수 사고 현장은 정말 처참했다!
•  "2시간 전까지 대화 했는데…" 이진성 오열! •  23세 생 마감 김민수 '4년만에 첫 1위 했는데..'
•  터틀맨 이어 김민수까지… '잔인한 死월' •  "김민수가 죽다니… 거짓말!거짓말!" 공황상태
•  잇단 오토바이 사고 김민수 '아~ 끝내는…' •  가수들 잇단 사망소식… 실의에 빠진 가요계


•  최민수 "또 용산경찰서야"…질긴악연 •  최민수 "산에서 텐트 치고 생활할 것"
•  폭행 노인 병문안 최민수 "합의한 것 아니다" •  "명백한 살인미수 최민수 절대 용서못해"
•  최민수 '연예계 퇴출' 초유사태 벌어지나 •  '짝퉁 최민수' 조원석 진짜 '죄민수' 됐다(?)
•  대한검도회 '최민수 폭행사건, 어쩌나' •  '노인 폭행 혐의' 최민수 무릎 꿇고 눈물 사죄
•  '최민수의 노인폭행설' TV 제작진에도 불똥 •  최민수, 70대노인 '과도 폭행·칼 위협' 논란


•  "단골 女스타들 노는 법은…" 강남 호스트 고백 •  '마약투약 혐의' 박선주-스티브김 칩거중!
•  중견배우 N씨, 여자 스태프 폭행 '충격!' •  '여기자 폭행의혹' 송일국 정말 CCTV 조작했나
•  거북이 女멤버 "터틀맨 오빠 미안해요~" •  한혜진 1억7천 날렸다! 무슨 잘못 했길래…
•  '몰카 아픔' 아이비 거액 날렸다! 이번엔 뭔짓? •  간통·은퇴… 김예분 10년만에 연예계 복귀
•  '여인의 알몸' 노골적 방영… 대체 어땠길래 •  양배추 "연예계 힘들어 자살 시도" 충격고백
•  '이동건 동생' 살해 중국인 범행동기가… 충격! •  박지윤 아나 돌연 사표! '그남자'와 관계 때문에?
•  만취 최지우, 남자 품에 안겨 '헤롱헤롱' 들통! •  옥소리-박철 '이불속 관계'까지 들춘다
•  '쥬얼리' 서인영, 기강 잡으려 신입멤버 폭행? •  홍진경 "날 성추행한 X는 놀랍게도…" 고백
•  백지영 헉! '비디오 속 그남자'와 아직도.. •  몸팔러 왔나… 술집 출신 '미수다'걸 누구?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08/05/05 07:25:48   수정시간 : 2013/04/25 12:15:37
AD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