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오연수 "수위 높은 베드신 때문에…"



안진용 기자 realyong@sportshankook.co.kr

"아들과 같이 볼 용기가 없는 드라마다."

배우 오연수가 차기작의 수위 높은 베드신과 설정에 대한 우려를 나타냈다.

오연수는 29일 일산 MBC 드림센터에서 열린 특별기획 <달콤한 인생>(극본 정하연ㆍ연출 김진민)의 제작보고회에 참석했다.

<달콤한 인생>에는 오연수가 극중 연하의 남성인 배우 이동욱과 불륜의 사랑을 나누는 등 파격적인 장면이 포함된다. 오연수는 "전작인 <주몽>은 아들과 함께 봤다. 이번 드라마는 안 보여주려 한다. 같이 볼 용기가 안 난다"고 말했다.

오연수는 이어 "아들에게 엄마의 직업은 배우라는 것을 가르쳤다. 극중 다른 남자와 뽀뽀하고 껴안는 것을 봐도 깜짝 놀라지 않도록 설명해줬다"고 덧붙였다.

오연수는 극중 남편의 외도를 알고 좌절하게 되는 여인 윤혜진 역을 맡았다. 이후 머리를 식히기 위해 찾아간 일본에서 준수(이동욱)을 만나 불 같은 사랑을 나눈다.

오연수는 파격적인 연기 변신을 위해 숏 커트를 선택했다. 오연수는 "데뷔 이후 가장 짧게 잘랐다. '오연수의 이미지는 긴머리'라는 편견이 있었다. 배우로서 새로운 이미지를 위해 과감히 자르게 됐다"고 설명했다.

<달콤한 인생>은 위기의 중년 부부와 삶의 중심축을 잃고 흔들리는 청춘들의 욕망에 대한 고백을 통해 삶의 의미를 되새겨 보는 작품이다.

<달콤한 인생>은 5월3일 첫 방송된다.

<저작권자 ⓒ 인터넷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오연수 '강렬한 불륜행각' 아줌마들 자극 •  전신마비 이동욱 "숨 안쉬어져" 죽을 고비
•  오연수 "너무 찐한 베드신 때문에…" 고백 •  이동욱 '한국의 알랭 드롱' 야욕 드러내다
•  벗은 박시연 가슴굴곡 그대로! (2) 이건 노브라급! •  이동욱 "눈과 비빈 밥… 으~ 비빔밥 맞네"
•  이동욱-이다해 반짝 열애설 "우린 인기 없나" •  '달콤한' 남자 이동욱의 '처절한' 변신
•  '유부녀와 사랑 빠진' 이동욱 특별한 파티 •  잇단 열애설 부인 이동욱-이다해 '딱걸렸다!'
•  박시연-이동욱 "아~ 사랑 이루기 어렵네" •  '위기의 중년' 오연수, 젊은男과 사랑에..
•  박시연, 김혜수 제치고 '최고 가슴노출' •  박시연 헉! 아무데서나 뭔짓! 스타 맞아?
•  '박시연 옷벗기고..' 베드신 급수정! 왜? •  "으~ 박시연 순수함 혹시 가식 아닌지…"
•  "박시연 부은 얼굴? 의혹이…" 네티즌 논란 •  정보석 "한 때 하희라 두고 최수종과 연적(?)"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08/04/30 19:13:00   수정시간 : 2013/04/25 12:15:35
AD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