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매력 '뚝' 女아나 지고 女MC 다시 뜬다!
[TV스코프] 김정은·이효리 등 위기의 예능프로 구원투수… 재치만점 입담녀들 잇단 러브콜


스포츠한국 안진용기자 realyong@sportshankook.co.kr

▲ '초콜릿'의 김정은

언니들이 마이크를 다시 잡고 있다.

남성 MC들의 득세 속에 잔뜩 움츠리고 있던 여성 MC들이 기지개를 켜고 있다. 왕년에 잘나가던 '입담녀'들이 속속 복귀의 신호탄을 쏘아올리고 있다. 기존 여성 MC도 활동폭을 넓히며 힘을 보태고 있는 형국이다.

# 누가? 어디서? 무엇을?

가수 겸 배우 이효리는 최근 KBS 2TV <상상플러스 시즌2>의 MC로 발탁됐다. 과거 KBS 2TV <해피투게더>의 코너 '쟁반노래방' '프렌즈' 등을 진행하며 당시 예능 최고 시청률을 맛본 이효리가 위기에 빠진 <상상플러스 시즌2>의 구원투수로 나선 셈이다. 이미 SBS <일요일이 좋다>의 '체인지'를 통해 MC복귀식을 치른 이효리는 '여성MC 르네상스'의 선두주자다.

배우 김정은은 최근 SBS 음악 프로그램 <김정은의 초콜릿>을 통해 진행자로 나섰다. 김정은은 부드러운 음색과 매끄러운 진행 솜씨 뿐 아니라 자신의 인맥을 활용한 화려한 게스트 섭외로 이름값을 톡톡히 해내고 있다.

차세대 여성MC로 손꼽히는 방송인 현영의 활약은 눈부시다. 자신의 필모그래피에 MBC <섹션 TV 연예통신>과 KBS 2TV <해피선데이>의 '하이파이브', 케이블 방송 MBC에브리원 <삼색녀 토크쇼>에 이어 KBS 2TV <대결 노래가 좋다>를 추가했다.

원조격 여성 MC인 배우 김원희와 개그우먼 정선희는 기존 프로그램에 각각 MBC <일요일 일요일 밤에>의 '우리 결혼했어요'와 KBS 2TV <사이다>를 진행 프로그램 목록에 보탰다.

# 어떻게?

예능 프로그램은 대부분 공동 MC 체제다. 남성 MC들만으로 구성된 프로그램은 많지만 여성들만이 등장하는 경우는 드물다. '하이파이브'와 <삼색녀 토크쇼> 정도다. 이나마 구색 맞추기로 보조 역할 수준의 여성 MC를 투입하는 경우가 많다.

반면 이효리 현영 김원희 정선희 등은 남성 MC 이상의 역할을 해낸다. 유재석 신동엽 탁재훈 남희석 등과 자웅을 겨루지만 조금도 뒤처짐이 없다.

MBC 예능국의 한 관계자는 "한 쪽으로 균형이 무너지는 것을 막기 위해 2명의 남성MC와 1명의 여성 MC를 공동 발탁하는 경우가 많다. 이 경우 여성MC의 역할은 더욱 위축된다. 이효리 현영 김원희 등은 원톱 MC로도 손색이 없다"고 전했다.

라디오계에서는 여성들이 한층 목소리를 높이고 있다. 입담 좋기로 소문난 방송인 박경림은 MBC 표준FM(95.9MHz) <별이 빛나는 밤에>(이하 별밤)의 21대 '별밤지기'로 발탁되며 반 년 만에 다시 마이크를 잡았다. 가수 이소라 역시 DJ로 복귀해 눈길을 모은다.

# 왜?

리얼 버라이어티 프로그램의 약진은 여성MC들의 활동에 제동을 걸었다. 적나라하고 원초적인 모습을 꾀하는 이들 프로그램에서 여성들의 몫을 찾기 힘들었다. MBC <무한도전> KBS <해피선데이>의 '1박2일', SBS <라인업>의 열 여덟 자리는 모두 남성들의 몫이었다.

하지만 트렌드는 뒤집히기 마련. <무한도전>이 7주 연속 하락세를 걷고 <라인업>의 폐지설이 나도는 상황에서 각사 예능국은 새로운 활로를 찾기 시작했다. 자연스럽게 희소성 있는 여성MC들은 다시금 잇따라 러브콜을 받기 시작했다.

여성 아나운서들의 퇴진도 한 몫했다. 한 때 주목 받던 '남성MC+여성 아나운서' 공식이 붕괴되기 시작했다. 여성 아나운서들의 단아하고 색다른 매력은 '우려먹기' 속에 더 이상 신선하지 않다. 노현정 강수정 전(前) 아나운서는 떠났고, 그 자리를 메운 대안은 없었다. 공석은 '색다른 매력'이 아닌 '검증된 실력'을 갖춘 여성 MC들의 몫이 됐다.

대중문화평론가 강명석씨는 "결국 경쟁력의 문제다. 노현정 이후 많은 시도가 있었지만 기대 만큼의 성과는 없었다. 그 와중에 신선함도 바닥났다. 그 자리는 자연스럽게 외모 만이 아닌 끼와 재치로 뭉친 여성 MC들에게 돌아왔다"고 말했다.

▶▶▶ 관련기사 ◀◀◀
☞ 노출증·카섹스·보도방… 女스타가 접수(?)
☞ 女아나운서 매력 '뚝' 다시 뜨는 女MC는?
☞ 개성톡톡 '삼색녀' 버라이어티 이끈다!

☞ [화보] 효리 현영 김정은 사진속의 매력 한눈에!
☞ 역시! 이효리 '백만불짜리 가슴라인' 살짝~
☞ 김정은 '얼짱 여동생' 이미 연예계 데뷔(?)
☞ 정선희-안재환 '빚 5억' 때문에 결혼했다고?
☞ 김종민, 현영과 열애중 장윤정에 수차례 청혼
☞ 김원희 정선희 '도벽 심해 나쁜 손버릇' 충격!

<저작권자 ⓒ 한국미디어네트워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노출증·카섹스·보도방… 女스타가 접수(?) •  女아나운서 매력 '뚝' 다시 뜨는 女MC는?
•  알렉스 "신애와 진짜 열애도…" 호감 고백 •  박철 "이혼소송 후회" 왜? 재결합 제스처?
•  무뚝뚝 김남일, 김보민과 '닭살행각' 들통 •  이혼아픔 김국진 "다시 사랑 해보는 거야"
•  아나운서들 '은밀한 부부생활' 들춰보니… •  손범수-진양혜 커플 침실엔 어떤 비밀이?
•  여배우들 신체사이즈까지… 정형돈 '비밀' 들통 •  여자의 알몸 쿡쿡! '성희롱 TV' 최악이야~
•  간통·은퇴… 김예분 10년만에 연예계 복귀 •  결혼 6년차 노현희 '성형·가정불화' 솔직고백
•  박미선 "잉꼬? 이봉원과 이혼하려…" 고백 •  최홍만 "엉덩이 한손에… 한예슬 좋아" 고백
•  김정은 '얼짱 여동생' 이미 연예계 데뷔(?) •  잠적(?) 잠잠한 이본 요즘 뭐하나 했더니…
•  김새롬 "속살 보여주니 男연예인들 변했다" •  최진실 학창시절 성적 보니 헉! '양·가·양·가…'
•  '너무 예쁜' 최정원 여동생, 강수정 울린 사연은? •  '왕가슴' 손호영 누나 또다시 화제만발! 왜?


•  무려 7년만에… 황수경 아나 '득녀' 기쁨 •  女아나운서 매력 '뚝' 다시 뜨는 女MC는?
•  무뚝뚝 김남일, 김보민과 '닭살행각' 들통 •  아나운서들 '은밀한 부부생활' 들춰보니…
•  손범수-진양혜 커플 침실엔 어떤 비밀이? •  6년차 노현희, 신동진 아나와 '불화' 솔직고백
•  윤현진·김일중 열애… 아나운서실은 '핑크빛' •  박지윤 아나 돌연 사표! '그남자' 관계 때문에?
•  장나라-김주희 아나 알고보니 '여고동창' 깜짝! •  '너무 예쁜' 최정원 여동생, 강수정 울린 사연은?
•  '흑기사' 지상렬-서현진 아나 '깜짝 데이트' •  예비신부 강수정 '섹시한 몸' 드러낸다
•  이보영 "아나운서 최종관문 이정민에 밀렸다" •  이금희 "조용필과 열애? 나도 나훈아처럼.."
•  유재석-나경은 헉! 알고보니 '된장커플(?)' •  '자궁수술' 노현정 이마도 찢어졌네! 혹시..
•  "먹고 살기 힘들어진 아나운서… 안쓰럽다" •  이정민 아나, 김보민 덕 축구선수와 열애?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08/04/08 07:09:56   수정시간 : 2020/02/07 19:08:54

오늘의 화제뉴스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