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섹시·고혹·발랄·중성미 빛나는 4인4색 쥬얼리
[엔짱] 3년만에 5집 냈어요~


사진=이춘근 기자 bestime@sportshankook.co.kr
스포츠한국 문미영기자 mymoon@sportshankook.co.kr

그룹 쥬얼리는 섹시, 고혹, 발랄, 중성적인 4인4색의 매력으로 팬들의 사랑을 한 몸에 받고 있다. 사진=이춘근기자 bestime@sportshankook.co.kr
보석은 시간이 지나도 그 찬란함을 잃지 않는다. 잘 단련된 보석이라면 그 시간은 더 길어진다. 보석이 보석일 수 있는 이유는 바로 변하지 않는, 영원함이다. 그룹 쥬얼리(Jewelry, 보석) 처럼 말이다.

그룹 쥬얼리가 3년 만에 5집 앨범 를 들고 세상에 나왔다. 타이틀곡 < One More Time(원 모어 타임) >은 음원을 공개한 지 일주일도 되지 않아 각종 인터넷 온라인 차트 1위를 차지했다. 복고적인 리듬이 주는 강한 중독성과 7년 동안 다듬어진 쥬얼리의 내공이 결합되면서 화려한 빛을 뽐내고 있다.

# 다이아몬드처럼 변하지 않는다

쥬얼리는 3년 간의 휴식기를 통해 다아아몬드 같은 견고한 내공을 선보였다. 멤버 이지현, 조민아의 탈퇴로 좌절을 겪었다. 그 와중에 해체하는 것이 아니냐는 주변의 우려를 낳았다. 그럼에도 쥬얼리는 단단하게 다시 태어낫다.

리더 박정아는 "쥬얼리 활동을 쉬면서 느꼈던, 고민과 걱정은 말도 다 못해요. 하지만 단 한 번도 쥬얼리가 해체될 거라는 생각을 하지 않았어요. 불안한 마음이 들었을 때는 완전히 머리를 비우고 멤버들을 보며 연습만 했죠"라고 말했다.

서인영 역시 고민이 많았다. 서인영은 "쥬얼리는 제 활동의 근원이에요. 솔로 활동을 할 때도 저는 '쥬얼리 서인영'이죠. 막연한 불안감에 걱정도 했지만 새로운 멤버를 보며 자신감이 생겼어요. 할 수 있는 한 오랫동안 쥬얼리의 이름으로 무대에 서고 싶어요"라고 말했다.

새로운 멤버의 영입으로 쥬얼리는 더욱 밀도 있는 음악을 할 수 있게 됐다. 하주연과 김은정이 합류했다. 두 멤버는 쥬얼리 활동에 앞서 각각 서인영의 솔로 앨범의 래퍼와 댄서로 지원군 역할을 톡톡히 했다. 그 과정을 통해 생긴 믿음과 팀워크는 쥬얼리가 다시 태어나는 데 밑거름이 됐다.

더욱이 래퍼의 등장으로 쥬얼리는 이전 음악보다 다양한 장르의 음악으로 영역을 넓힐 수 있게 됐다. 쥬얼리는 젊은 피를 수혈받아 지난 7년 보다 더욱 긴 시간의 활동을 보장 받았다.

# 섬세한 세공을 기대해달라

벌써 7년. 쥬얼리는 대한민국 가요계 최장수 여자그룹이 됐다. 쥬얼리는 변화된 모습으로 대중의 시선을 사로잡기 위해 대대적인 변신을 단행했다.

리더 박정아는 '털털녀'의 이미지를 벗고 '고혹'적인 이미지로의 변신을 단행했다. 긴 머리카락을 싹둑 자르고 짧은 미니스커트를 입은 채 각선미와 쇄골 라인을 드러냈다. 한층 성숙해진 박정아는 여인의 향기를 물씬 풍겼다.

반대로 서인영은 섹시의 이미지를 벗고 중성적인 매력을 선보였다. 커트 머리스타일에 목까지 감춘 의상에서 기존 섹시 심벌의 이미지였던 서인영을 찾아 볼 수 없다. 2년 여의 걸친 트레이닝으로 갈고 다듬어진 새로운 멤버 가운데 김은정은 발랄한 매력을, 하주연은 중성적인 이미지를 전면에 내세웠다.

"외적인 이미지의 변화가 이렇게 팬들을 즐겁게 만들 수 있는지 몰랐어요. 팬들이 예쁘졌다고 칭찬해주세요. 무엇보다 새 멤버들로 인해 바뀐 쥬얼리 모습에 대해 큰 호감을 보여주세요. 전혀 낯설 게 받아들여지지 않으니 너무 좋아요."

쥬얼리는 음악과 춤에 있어서도 변화를 시도했다. 이전에 발랄한 댄스 곡과 록 장르의 곡을 선보였다면 잉그리드(In-Grid)의 곡을 리메이크 < One More Time >은 복고적인 느낌이 강하다.

쥬얼리는 이 곡을 듣자마자 대중적이지만 독특한 무언가가 있다고 생각해 타이틀 곡으로 선정했다. 선택은 적중했다. 엉뚱한 이미지의 ET 춤과 어우러진 < One More Time >은 강한 중독성으로 팬을 사로잡고 있다.

새 멤버들과 특별한 인연!

노사연의 노래 <만남>의 한 구절처럼 그룹 쥬얼리의 원년 멤버 박정아 서인영, 그리고 새롭게 합류한 하주연과 김은정의 만남은 우연이 아니었다.

박정아와 서인영은 새로운 멤버 하주연과 김은정과 서로 특별한 인연으로 얽히고 설킨 관계다.

먼저 랩을 맡고 있는 하주연의 아버지는 연기파 배우 하재영이다. 배우 하재영은 하주연과 혈연적 부녀 지간이자 리더 박정아와 작품 속 부녀 지간이다. 하재영은 박정아의 드라마 데뷔 작 SBS <남자가 사랑할 때>에서 박정아의 아버지로 출연해 박정아의 연기선생님이자 아버지로서 인연을 맺었다.

김은정의 아버지와 서인영의 아버지 역시 인연이 있는 사이다. 김은정의 아버지가 친한 친구에게 딸의 쥬얼리 합류 사실을 자랑하자 그 친구 분은 "서인영의 아버지가 내 친구잖아. 자네도 아마 알 텐데…"라고 말했다.

이런 특별한 인연이 있기 때문일까? 박정아 서인영 하주연 김은정은 마치 처음부터 한 그룹이었던 것 마냥 완벽한 호흡과 팀워크를 자랑했다.

☞ [화보] 쥬얼리 사진속의 매력 한눈에!

☞ '쥬얼리' 서인영, 기강 잡으려 신입멤버 폭행?

☞ '카이스트 합격' 서인영 면접때 눈물! 왜?

☞ '쥬얼리' 출신 이지현 어? 물라보게 변했네! 혹시~

☞ 밀착 의상·가슴골 노출… 쥬얼리 '섹시폭발'

☞ 머리카락 '싹뚝' 박정아, 남자에 차여서?

☞ 박정아 "헉! 여대문 열렸다구요?" 진땀

<저작권자 ⓒ 한국아이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옥주현 "신화 멤버 대시에 곤욕" 전격고백 •  김진표 이혼에… 결혼에… '두번째 아픔(?)'
•  가슴골·초미니… 박정아 왜이렇게 변했나 •  장나라, 신정환 영화감독 데뷔 '도우미'
•  '빅뱅' 탑, 산다라 박과 격렬키스… 멤버들 질투 •  '쥬얼리' 박정아-하주연 알고보니 '이복자매?'
•  이런 사진도… '변기수의 그녀' 가수 솔지? •  '쥬얼리' 서인영, 기강 잡으려 신입멤버 폭행?
•  이루, 최송현 아나 번호 저장… 연인관계? •  '문란 사생활' 들통(?) 아이비 거액 날릴판!
•  백지영 헉! '비디오 속 그남자'와 아직까지.. •  손가인 알고보니 노홍철의 '숨겨진 애인(?)'
•  앗! 치맛속까지(?) 자밀라 "오빠 미워! 앙~" •  섹시여가수 또 깜빡? 적나라한 노팬티 노출!
•  화요비 '요염한 왕가슴 노출' 앗! 뜨거워~ •  헉! 남성 '정액'까지… 여가수 '노골적이네'
•  주현미 "조용필과 다니다…" 러브스토리 고백 •  ▶더 많은 뮤직 관련기사 보기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08/03/06 06:53:00   수정시간 : 2020/02/07 19:08:01

오늘의 화제뉴스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