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면낭독기 사용시 다음 링크들을 이용하면 더 빠르게 탐색할 수 있습니다.
힐튼, '유두 노출' 헉!
클럽파티 과도하게 춤추다 드레스 흘러내려
'선'지 "가슴봐서 입장료 안 아깝다" 비꼬아



스포츠한국 강은영기자 kiss@sportshankook.co.kr

‘파티걸’ 패리스 힐튼이 결국 파티장에서 가슴을 살짝 드러내는 사고를 냈다.

영국의 선(Sun)은 8일자 인터넷판을 통해 패리스 힐튼이 미국 보스턴의 한 클럽에서 열린 하버드생들과 가진 파티에서 드레스가 흘러내리는 통에 가슴의 일부분이 노출됐다고 보도했다. 선은 힐튼이 드레스가 흘러내리자 양손으로 옷을 끌어올리며 가슴과 살짝 노출된 유두를 가리는 사진을 함께 게재했다.

선은 이날 파티에 참석한 사람들의 입을 빌어 “패리스 힐튼이 무대에 올라 춤을 추는 모습도 멋졌지만 더 하이라이트는 그의 가슴을 보는 것이었다”며 “결국 입장료를 내고 들어온 값을 했다”고 꼬집었다.

이날 소동은 패리스 힐튼이 지난 6일 하버드대학의 유머잡지 하버드 램푼에서 수여하는 올해의 여성상을 수상한 후 벌어진 클럽 파티에서 일어났다. 그는 이날 하버드생들과 축하파티를 위해 가슴선을 훤히 드러내는 진주빛 드레스를 입고 참석했다.

힐튼은 이날 뜨거운 열기에 취한 듯 클럽의 중앙 무대에 올라갔다. 힐튼은 마이크를 들어 음악에 맞춰 노래부르고, 춤을 추는 등 자축 무대를 만끽했다. 하지만 과도하게 춤을 추는 바람에 가슴이 절반이나 옷 밖으로 드러냈다. 그러다 유두까지 살짝 노출되자 두 손으로 드레스를 끌어올리며 부랴부랴 가슴을 가렸다. 이날 힐튼이 노래하며 춤추는 장면은 동영상으로도 촬영돼 공개됐다.

힐튼은 이에 앞서 열린 시상식에서는 “하버드는 섹시(hot)하다”고 말해 화제가 됐다.

☞ 힐튼, 브리티니 전 남편과 '뜨거운 하룻밤'

☞ 깜찍·섹시 힐튼 '파파라치 카메라 즐긴다(?)'

☞ 힐튼 또… '섹스영상·마약사진' 유출

☞ 유산 상속 못받게 된 패리스 힐튼

☞ 힐튼 "섹스 대신 키스·애무!" 금욕선언

☞ '소문난 D컵' 채영인 헉! 고의 가슴노출(?)

☞ '고의 유두노출?' 곽현화 또 거침없이 훌렁~

<저작권자 ⓒ 한국아이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여배우 섹스·누드 사진유출 후 반성 기미도 없이.. •  힐튼 헉! '유두노출' 들통… 동영상도 공개
•  톱스타들 "내 누드 사진도 유출?" 안절부절 •  'X등급' 장백지 누드 알고보니 더 진한 사진도(?)
•  헉! '男정액'까지… 자넷 잭슨 '노골적이네' •  남녀스타 성관계 사진 유출 연예계 '발칵'
•  쓰리썸·노팬티…브리트니 알고보니 '정신병' •  집단성교·새디즘… 헉! 실제 성행위까지?
•  "女아나운서들 성상납 통해 프로 배정" 폭로 •  정신병원행 브리트니, 파파라치와 '하룻밤?'
•  섹시스타, 연하 남배우와 휴가중 '헉! 일쳤다' •  아이 출산 여친 버리고… 톱배우 '몰래 결혼'
•  힐튼, 브리티니 전 남편과 '뜨거운 하룻밤' •  성기·음모 노출 화끈 정사신은 '에드리브?'
•  임신 여배우 무리한 누드 촬영중 '헉! 하혈' •  왕가슴 자랑 장쯔이 '갑부' 홀려 열애중!

  • 이전 보기 다음 보기
  • 이전 보기 다음 보기
  • 뉴스홈
  • 맨위로
오늘의 무료만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