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월드스타' 비 한달새 광고 계약금만 40억!


관련기사

• '월드스타' 비 한달새 광고 계약금만 40억!
• '건강하고 지적인 미시' 김지호 CF퀸 등극
• 안방복귀 최진실 '여전한 CF파워!' 겹경사
• 컴백 서태지 첫걸음부터 10억대 특급대우
• 진짜 취중 '음주CF' 보아 캬~ 실감연기!
• 원더걸스 '소녀에서 여인으로!' 오~ 성숙미
• '한가인 남동생(?)' 깜짝스타 급부상! 왜?

• '송연낭자' 한지민 효과… 오! 대단해요~
• 이지아 '햄버거 요정'까지… 당돌한(?) 행보
• 이현우·송선미 대부광고 징계! 어쨌길래..
• 장나라 '니하오~' 인사만 해도 수십억 대박
• [포토] 이하늬 탄탄한 복근·하얀 속살… 최고!
• 이혼 채정안 '오~ 수억대 몸값' 화려한 부활
• 뜨더니 변한 女스타 '돈줄' 뚝! 반성도 안해

가수 겸 배우 비가 한 달새 40억원의 광고 계약금을 거둬들였다.

비는 24일 롯데면세점과 1년 전속 모델로 활동하게 됐다. 비의 소속사 제이튠엔터테인먼트는 공시를 통해 전속모델로 9억원을 받았음을 공개했다.

광고주측은 "영화 <스피드 레이서>에 출연하며 세계 시장 공략에 나선 비의 이미지가 롯데그룹의 이미지와 잘 맞아 떨어져 광고 모델로 선택하게 됐다"고 말했다.

이로써 비는 지난 1개월 동안 광고 계약금만 40억원을 넘기며 자신의 스타성을 재확인했다. 비는 지난 12월17일 SK텔레콤(8억8,000만원) 광고를 시작으로 중국 미아오 스포츠(11억원) 삼성전자 애니콜 (12억원) 그리고 롯데면세점(9억원)을 차례로 따냈다.

비의 이런 행보는 앞으로 더욱 탄력을 받을 전망이다. 영화 <스피드 레이서>의 전 세계 개봉이 5월로 예정됐다. 할리우드 첫 주연 작품이 될 차기작에 대한 기대치도 높아지기 ??문이다.

비는 지난 14일 귀국해 광고 스케줄 등을 소화하고 있으며 1월말 다시 미국으로 돌아가 해외진출 준비를 계속할 계획이다.

☞ 음모노출 여배우 "비와 함께 하고파"
☞ 외로운 비 "아~ 난 왜 항상 이렇게…" 푸념
☞ 비 상반신 누드·치골 노출… 女관객 '황홀'
☞ 비 '지저분한(?) 머리' 못바꾸는 이유 있다?
☞ 비, 미모의 여인과 다정포즈… 대체 누구?

<저작권자 ⓒ 한국아이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스포츠한국 김성한기자 wing@sportshankook.co.kr

입력시간 : 2008/01/25 03:28:16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08/01/25 03:28:12   수정시간 : 2020/02/07 19:07:04

오늘의 화제뉴스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