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김재형PD '왕과나' 하차! 유동근 폭행 때문?
"건강상의 이유일 뿐" 의혹 해명

관련기사

• '이산' 시청률, '왕과나' 깜짝 추월! 대체 왜?
• SBS '왕과나' 24%… MBC '이산' 누르고 1위
• 고주원-구혜선-오만석 '아역'들보다 나을까

• 세 임금 각각의 매력으로 '안방 장악'
• 김재형PD '왕과나' 하차! 유동근 폭행 때문?
• 구혜선 "몸을 가눌 수 없어…" 촬영중단
• 폭행 사과 유동근 "나도 억울한 것 많은데.."
• 이윤지-구혜선 '베스트 프렌드'였는데..
• '왕가슴' 김사랑 "이정도면 내게 푹 빠질걸!"
• '왕과나' 한정수 "앗! 들이대는 여성, 부끄~"

• 한정수 "안재모 친형에 '성형'받고 가뿐~"
• 구혜선-오만석 "으~ 내모습이…" 자학모드
• 구혜선 '열정의 눈물연기' 웬 웃음거리?
• 폐비윤씨 돕는 '공혜왕후' 한다민 '눈에 띄네'
• 애정공세로 구혜선 화나게 한 男배우는…
• 오만석 연기위해 이혼했다고? 대체 뭔소리!
• 전혜빈 "성형후 예쁘지 않아 눈물 펑펑"

김재형 PD가 <왕과 나> 연출직 사퇴는 건강상 이유일 뿐이라고 해명했다.

김재형 PD는 최근 스포츠한국과 인터뷰에서 "촬영을 하며 계속 건강이 좋지 않았다. 더 이상 힘들 것 같아서 <왕과나>를 그만두기로 했다"고 말했다.

김재형 PD는 지난 5일 경기도 일산에서 진행된 세트 촬영을 끝으로 공식적으로 연출을 그만 뒀다. 김재형 PD의 사퇴에 <왕과 나>는 사면초가의 신세가 됐다.

<왕과 나>는 최근 배우 유동근의 폭력 파문으로 홍역을 앓았고 밤샘 촬영이 잦은 터라 배우들의 건강에도 적신호가 켜졌다. 이런 상황에서 상령탑인 김재형 PD마저 연출직을 사퇴하자 혼란에 쌓인 상태다.

김재형 PD의 돌연 사퇴에 대해 일각에서는 '유동근의 폭력 파문 등 불협화음과 시청률 부진 때문이 아니냐'는 의견이 대두되고 있다.

김재형 PD는 "<왕과 나> 촬영 초에도 몸이 안 좋았다. 최근 피로 누적으로 건강이 더 안 좋아진 것이다. 차기작에는 지장을 주지 않도록 건강회복에 힘 쓸 것이다"고 말했다. 김 PD는 이어 "아마도 <왕과 나> 종영 때에는 건강을 되찾을 것 같다"며 묘한 말로 말을 마쳤다.

김재형 PD는 KBS <용의 눈물> SBS <여인천하><왕의 여자> 등을 만든 인기 연출가다.

▲ 폭행 사과 유동근 "나도 억울한 것 많은데.."
▲ 이윤지-구혜선 '베스트 프렌드'였는데..
▲ '왕가슴' 김사랑 "이정도면 내게 푹 빠질걸!"
▲ '왕과나' 한정수 "앗! 들이대는 여성, 부끄~"
▲ 구혜선-오만석 "으~ 내모습이…" 자학모드

<저작권자 ⓒ 한국아이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스포츠한국 문미영기자 mymoon@sportshankook.co.kr

입력시간 : 2008/01/08 07:10:51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08/01/08 07:10:52   수정시간 : 2013/04/25 12:14:26
AD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