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초미니(?) 이지아 '남다른 매력' 물씬~


관련기사

• 배용준-MBC 비밀 회동! '연기대상' 협의(?)
• 김명민·배용준·이서진… 연기대상은 누구?
• 긴여정 마친 '태왕' 4년간의 여정 돌아보니..
• 550억 대작 '태왕' 시작은 창대 끝은 미약?
• '태왕' 시청률 1위… 그러나 기대이하! 왜?

• 배용준 효과! 'MBC 연기대상' 日서도 생방
• 초미니(?) 이지아 '오! 남다른 매력' 물씬~
• "배용준은 완벽주의자! 더 못친해져 아쉬워"
• '한류 일등공신' 배용준도 할리우드 진출?
• 민지오 "'태왕…'의 쇠두루 부활했어요"
• "태왕이시여, 속히 쾌유하소서" 사신들 방문
• 미국식 사고 이지아 "너무 허탈한 한국식"
• 이지아 81년생·168cm·48kg·A형 그리고…

• 배용준 '거액몸값' 中영화 출연? 정말일까..
• 태왕 '태안참사'에 이례적금액 기부한 이유?
• 배용준 입원 '국가기밀(?)' 병원서도 몰라
• 오광록 '배용준 개무시' 비하 발언 진실은..
• 청순(?) 이지아 '짙은 화장에 포즈가..' 파격
• '참 잘생겼네' 처로 얼굴공개! 미공개 사진도
• 평균180cm 훌쩍! '태왕' 출연진 키 때문에..
• 여배우 남편 지켜보니… 배용준도 NG 연발!

신인 이지아가 직접 디자인한 드레스를 입고 2007 MBC 연기대상 시상식에 참석한다,

이지아는 30일 오후 서울 영등포구 여의도 MBC 본사 공개홀에서 열리는 연기대상 시상식에 자신이 손수 디자인한 드레스를 선보인다.

이지아는 디자인을 공부하는 학도답게 본인의 스타일을 살린 드레스로 다른 후보들과 차별화된 멋을 선보일 생각이다. 이지아는 시상식 참석을 위해 드레스를 준비하던 중 평소 디자인했던 실력을 십분 발휘해 직접 디자인해보기로 했다.

평소 남다른 감각으로 인정받던 이지아는 디자인 스케치를 들고 드레스 디자이너 박혜림씨를 찾아 제작을 의뢰했다. 독특한 스타일과 감각적인 드레스 디자인을 본 박혜림씨는 흔쾌히 제작을 승낙했다.

이지아는 아이보리색의 짧은 스커트 형태로 기본 제작된 드레스에 손수 수작업으로 레이스를 다는 등 디테일한 작업을 통해 로맨틱하면서 펑크한 느낌이 물씬 풍기는 드레스로 최종 완성이 됐다. 이지아는 뿐만이 아니라 드레스와 어울리는 클러치백을 직접 디자인부터 제작까지 해 돋보이는 시상식 의상을 만들어냈다.

이지아의 소속사 BOF측은 “이지아가 배우로서 공식적인 첫 자리에 참석하는 만큼 손수 디자인한 드레스를 입고 나감으로 의미를 더하고 싶어했다. 물론 기성복들과는 많이 부족하겠지만 촉박한 제작 기간동안 디자인부터 제작까지 참여하는 등 많은 노력을 쏟았다”고 말했다.

이지아는 <2007 MBC 연기대상>에서 <태왕사신기>로 신인상 인기상 베스트커플상 후보에 올라있다. 연기대상 시상식은 30일 오후 9시40분부터 생방송된다.

▲ 미국식 사고 이지아 "너무 허탈한 한국식"
▲ 이지아 81년생·168cm·48kg·A형 그리고…
▲ '잠행(?)' 배용준-이지아 직접 말문 연다
▲ 청순 이지아 '짙은 화장에 포즈가..' 파격
▲ '배용준의 여인' 이지아, 벌써 효리와 동급?
[사랑의 손길] "제발 혼자 걸을수만 있다면.." 소녀의 절규

<저작권자 ⓒ 한국아이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현아 기자 lalala@sportshankook.co.kr

입력시간 : 2007/12/28 21:23:05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07/12/28 21:23:01   수정시간 : 2013/04/25 12:14:22

오늘의 화제뉴스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