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탤런트 황인영 '연예인 CEO' 대열 합류
인터넷 쇼핑몰 '화이트소다' 오픈

관련기사

• '장금이 손맛' 세계로! 이영애 대규모 사업
• 잠잠하던 황인영 란제리 동영상·화보… 왜?
• 간통·은퇴… 김예분 '제2의 인생' 새출발~
• 김현정 사업확장! 연속 대박행진 보이네~
• sg워너비 "사업 외도 완전 망했다" 흑흑
• 잘나가는 이혜영 매출 400억대 CEO '우뚝'
• "나도 사장님" 박미선 '투잡 아줌마' 변신

• 은밀한 비밀(?) 채연 "속옷도 섹시하게…"
• 접대부? '연예인 술집' 대체 어떤 곳이길래
• '억대 사업가' 김한석 또다른 사업확장!
• 사업 실패하자 몸값 대폭인하 "제발 써줘"
• 헉! '올누드' 남녀들 뒤엉켜… 자세가 너무..
• 회장 부인 된 가수 양수경 '오! 파워 대단해'
• 스타서 무속인으로… 박미령 '유명세' 대박

연예계에서 손꼽히는 '패셔니스트'로 알려진 탤런트 황인영(29)이 '연예인 CEO' 대열에 합류했다.

황인영은 27일 자신의 의류 브랜드인 'W2'를 판매하는 인터넷 쇼핑몰 '화이트소다'를 오픈하고 본격적인 사업에 나섰다.

'화이트소다'는 드라마나 영화에서 사용된 배우들의 의상이나 소품을 자선바자회 형태로 소비자들에게 공급하는 쇼핑몰이다.

또한 여러 스타들의 전·현직 코디네이터들을 통해 스타들의 최신 패션 감각과 스타일을 엿볼 수 있는 서비스도 마련해 네티즌의 시선을 사로잡고 있다.

'화이트소다'는 앞으로 황인영을 모델로 한 란제리 컬렉션 및 동영상 화보집 등도 출시 할 예정이다.

황인영은 "평소 관심이 많던 패션 사업에 뛰어들게 돼 기쁘다"며 "내년엔 사업과 함께 올해보다 더욱 왕성한 연기활동도 계획 중이다"고 밝혔다.

새내기 사업가로 첫발을 내딛은 황인영은 내년 초 드라마로 안방극장에 복귀한다.

▲ 황인영 카리스마 女장군 비결은 '물'
▲ 황인영 "여검객 매운맛 보여주마"
▲ 황인영, 풍만한 '비키니 몸매' 공개
▲ 황인영 아찔한 노출 '오! 눈부셔'
▲ 황인영 '사랑을 안하면 예뻐진다?'

한국아이닷컴 김재범기자 kjb@hankooki.com

<저작권자 ⓒ 한국아이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07/12/27 16:53:32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07/12/27 16:53:29   수정시간 : 2013/04/25 12:14:21
AD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