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박진영 "비와 결별후 더 친해졌다"
"서로 더 이해"

관련기사

• 박진영 "마약 조사에 전전긍긍!" 뭔짓을?
• 손호영 "박진영 형, X-마스 선물 고마워~"
• 박진영 "너무 화끈했던 고소영" 추억 고백
• 박진영 "이수만 오디션 보고 떨어져" 고백
• 박진영 '옛연인' 송지효와 호흡 맞춰 컴백

• 박진영 "결별후 더 친밀한 관계로.." 고백
• 뜨거운 키스 김범 "소희 아저씨팬 무서워"
• 임형주 '섹시심볼' 마돈나 위하여~ 깜짝!
• 원더걸스, 유재석마저 제치고 '별중의 별'
• 이적, 발레리나와 결혼식서 마이크는 왜?
• '쌍둥이' 뚜띠 출연료0원·협박 헉! 노예계약
• 베복 리브 너무 야해 '당했다' 대체 어때서..

• 이수영 연말 '총각파티?' 남자가 몇명이야!
• '몰카 파문' 아이비 첫 공식석상서 눈물만..
• 잠잠하던 이성진도 '현역 재입대' 싸이꼴?
• 신성우-전진 부자지간? 속사정 들어보니..
• 보아 '이상형 스타' 고백… 그런데 앗! 불륜
• "저 여배우가 성상납" 이놈의 입방정 때문에..
• 남친 없다던 여가수 과도한 성관계로 질병?
• >>더 많은 뮤직 관련기사 보기<<

가수 박진영이 비와 결별 후 더욱 돈독한 사이가 됐다고 털어놨다.

박진영은 최근 스포츠한국과 인터뷰에서 "비와 소속 관계를 청산한 후 마음으로 더욱 친밀하고 긴밀한 관계가 됐다. 비가 회사에 대한 자문을 많이 해 내가 비의 회사에서 월급을 받아야 할 정도다"고 너스레를 떨었다.

박진영은 가수 비를 발굴한 프로듀서이자 친형제 같은 사이다. 비는 박진영이 이사로 재직 중인 jyp엔터테인먼트와 계약이 만료된 뒤 자신의 회사 제이튠을 설립해 홀로 섰다. 일각에서 가수 비가 박진영의 소속사를 나와 둘 사이가 소원해진 것은 아니냐는 우려를 나타내기도 했다.

박진영은 이에 대해 "함께 있을 때도 허물이 없는 사이었지만 떨어져 있게 된 후 서로 더욱 많이 이해하게 됐다. 지금도 비는 한국과 미국을 가리지 않고 음반과 회사 운영과 그 외 많은 일들에 대해 궁금증이 생기면 내게 전화를 한다. 비가 회사 운영진이 되고 보니 나를 더욱 이해하게 됐다고 하더라"며 웃음을 지었다.

박진영은 이어 "최근에는 비의 소중함을 더욱 절실히 느끼게 됐다. 지금 이해관계가 없기 때문에 더욱 순수하고 좋은 관계를 만들어 갈 수 있게 됐다. 나는 앞으로 비의 활동에 응원을 보내는 조력자로 충고를 해주는 선배로서 최선을 다 할 것이다"고 덧붙였다.

박진영은 최근 7집 앨범을 발표하고 왕성한 활동을 벌이고 있다.

▲ 박진영 "마약 조사에 전전긍긍!" 뭔짓을?
▲ 결혼8년차 박진영 "2세? 아직" 그 이유는..
▲ 박진영 "너무 화끈했던 고소영" 추억 고백
▲ 끈적끈적 애무… 너무 벗고 다니는거 아냐?
▲ 박진영 "원더걸스 무너지면 선예 책임!"

<저작권자 ⓒ 한국아이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스포츠한국 문미영기자 mymoon@sportshankook.co.kr

입력시간 : 2007/12/18 07:10:01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07/12/18 07:10:01   수정시간 : 2013/04/25 12:14:16

오늘의 화제뉴스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