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신영일아나 'KBS 출연금지'
프리선언후 2년간 정지 통보

관련기사

• 신영일 아나운서 "새 출발 위해 떠납니다"
• 영화계 컴백 '후끈'…프리선언 아나 '수난'
• 김성경 전 아나운서 "프리선언 후 배신은…"
• '프리' 강수정 아나 "설마 굶진 않겠지"
• '프리' 선언후 2년간 10억 못벌면 바보?

• 이혼·친자확인… 백지연 사생활 첫 공개
• 배우 출신 최초 아나운서 된 양승은 누구?
• 신영일 아나 'KBS 출연금지' 강수정 계보(?)
• 조수빈 아나 알고보니 '미인대회 출신(?)'
• [포토] 女아나운서들 '섹시하게' 속살 노출!
• 서현진 "男스타들이 구애! 꼭 한밤에.." 고백
• 유재석 애인 나경은 아나 '대굴욕 사건(?)'

• 아나운서의 성형엔 뭔가 특별한 것이 있다?
• 입사 4주만에 '앵커' 손정은 아나 또 특혜(?)
• 강수정 "재벌男 여러번 만나보니…" 고백
• 박지윤 "노현정·백승주 때문 해고당해" 고백
• 짝짓기·클럽… 女아나운서 '홀딱' 벗긴다
• 미스코리아 이윤아 '고득점' 아나운서 합격
• MBC '9시뉴스' 아나운서도 학력위조 들통!

KBS 아나운서 신영일이 프리랜서를 선언하며 2년간 KBS에 ‘출연 정지’ 통보를 받았다.

신영일은 지난 2일 KBS에 사직서를 제출하고 프리랜서를 선언했다. 신영일은 이번 주내로 사표가 수리되며 그간 맡고 있던 프로그램에서 하차하게 됐다.

신영일의 프리랜서 선언으로 방송계는 또 한번 아나운서들의 ‘출입 단속’에 나섰다. KBS 조건진 아나운서 실장은 “KBS 아나운서실에서 프리랜서를 선언한 아나운서들에 대해 2년간 출연정지라는 내부 규정을 마련해 놓고 있다. 따라서 신영일 아나운서는 향후 2년간 KBS 전 프로그램에 출연할 수 없다”고 말했다.

방송인 강수정도 지난해 KBS 아나운서에서 프리랜서를 선언한 이후 KBS에는 여전히 출연이 금지되고 있다. 강수정은 KBS 아나운서실을 ‘친정집’으로 말할 만큼 애정을 드러내고 있지만, 그 ‘친정집’ 드나들기가 쉽지 않은 것만은 확실하다.

방송인 박나림은 지난 2004년 프리랜서를 선언한 이후 맡고 있던 MBC <꼭 한 번 만나고 싶다>를 진행하다 1년도 안돼 복귀했다. 방송인 김성주도 지난 3월 MBC 아나운서에서 프리랜서를 선언한 이후 7개월 만에 특집 프로그램으로 MBC에 컴백해 KBS의 엄격한 규율과 대조를 이루고 있다.

조건진 아나운서 실장은 “아직 지상파 방송 3사가 아나운서 규정에 대해 합의하지는 않았다. 다만 각 방송사가 아나운서실 내부 규정을 두고 자체적으로 운영되고 있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 한국아이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스포츠한국 강은영기자 kiss@sportshankook.co.kr

입력시간 : 2007/11/06 07:32:59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07/11/06 07:33:00   수정시간 : 2013/04/25 12:13:53

오늘의 화제뉴스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