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서태지와 아이들의 '불화설'은 사실무근!
이주노의 활동 당시 비하인드 스토리로 불화설 피어올라

관련기사

• 서태지 "이주노·양현석과 다시 함께 선다"
• 서태지가 돌아온다… 언제 어떻게?
• 최고의 가수 조용필! 존경하는 가수 서태지!
• 35번째 생일 서태지 "내 잠적이 찔려서…"
• 류현경 '서태지' 멤버와 결별아픔 고백

• 신지 "김원준 오빠 팬클럽 회장이었어요"
• 비, 매니저 없이 '나홀로 미국행' 대체 왜?
• 서태지와 아이들 해체 원인도 결국 '불화?'
• "내 여친 노래 들어봐~" 공인커플 닭살 홍보
• 군입대 앞둔 성시경 원인모를 '마비 증세'
• 백지영-김희철 '나이 넘어선 우정' 혹시?
• '손태영 버린' 쿨케이 "그 얘기는 묻지마!"

• '풍만몸매' 주니아 누드 헉! 노출 수위가..
• R.ef 성대현 "황혜영·김지훈과 삼각관계" 고백
• '고의로 가슴노출(?)' 솔비 단추 때문에 울다
• 돌연 부친상 류시원 '슬픔 얼마나 컸으면..'
• 이수영 "체중38kg·결혼생각 남친과.." 고백
• '유산·숨겨둔 아이' 괴소문 김지현 사실은..
• '가슴에 거시기까지…' 여가수 성추행 고백
• >>더 많은 뮤직 관련기사 보기<<

'서태지와 아이들의 불화설은 사실무근!'

지난 1996년 은퇴한 그룹 서태지와 아이들이 때 아닌 불화설에 휘말렸다. 최근 서태지와 아이들의 멤버였던 이주노가 서태지와 아이들의 활동 당시 비하인드 스토리를 공개하면서 불화설이 피어올랐다.

이주노는 29일 방송된 케이블 채널 tvN의 < Enews>의 '스타 if'에서 서태지와 아이들의 데뷔와 은퇴에 대한 이야기를 솔직히 털어놓았다. 이주노는 활동할 때를 회상하며 서태지와 양현석이 자신보다 더 친밀한 관계였음을 드러냈다.

이주노는 "서태지와 양현석이 먼저 그룹을 준비하고 있던 상태에서 내가 들어갔다. 때문에 두 사람이 더 친밀한 것은 당연했다"며 "지방공연을 가더라도 방이 두 개면 서태지와 양현석이 한방을 쓰고, 나는 매니저와 함께 방을 썼다"며 다시 세 사람의 관계를 얘기했다.

이에 대해 서태지의 소속사측은 "당시 서태지와 아이들이 불화설을 겪었다는 것은 사실무근이다. 세 사람은 활동 당시 다툼없이 지냈던 것으로 알고 있다"고 말했다.

서태지가 내년 4월 컴백한다는 소문이 나돌면서 다시 한번 서태지와 아이들에 대한 관심이 일고 있다.

소속사측은 "서태지가 내년 4월에 컴백한다는 이야기가 있지만 자세한 것은 정해지지 않았다. 다만 서태지 자신도 여전히 팬들의 관심이 끊이지 않고 있다는 것을 알기 때문에 빠른 시일 내에 돌아오기를 희망하고 있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 한국아이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스포츠한국 강은영기자 kiss@sportshankook.co.kr

입력시간 : 2007/10/31 07:35:56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07/10/31 07:35:55   수정시간 : 2013/04/25 12:13:50

오늘의 화제뉴스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