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섹시스타' 김지현 괴소문의 진실은…


관련기사

• 아이비와 '아찔한 하룻밤' 700만원 최고가!
• 낸시랭 "한달 생활비 650만원" 눈시울! 왜?
• "박지윤·서현진 비켜!" 최송현 아나 인기최고
• 스타들 '무한도전' 잇단 거절! 정준하 때문?
• 홍석천 10억 모은 '감동사연' 화제만발

• 비속어·막말·욕설… '오만한 TV' 기가막혀!
• '유산·숨겨둔 아이' 소문 섹시스타 사실은..
• '천사표' 여배우 술 마시고 필름 뜩! '주사파'
• '가슴에 거시기까지…' 여가수 성추행 고백
• 술·수면제·발정제…노홍철 '강간 비법' 소개?
• 건방지게 손태영과 '멱살잡이?' 박민영 눈물!
• 황치훈 '11개월 아기' 앞 뇌출혈 4개월 투병

• 박지윤 아나, 사표 제출했었다! 대체 왜?
• 이민영 "된장녀 매도"…이찬 징역1년6월 구형
• 드라마 '이산' 첫회부터 의도적 성기 노출?
• 벗기거나 성적 자극만… 낯뜨거운 안방 좋아?
• "악! 내 가슴" 장진영 탱고춤 추다 '악몽'
• 순수청년A 알고보니 '호빠'서 여배우에 발탁
• 임신 여배우 무리한 누드 촬영 '헉! 하혈'

1990년대 중반 최고의 인기를 끈 혼성 4인조 보컬그룹 룰라 출신의 김지현이 자신을 둘러싼 괴소문에 대해 해명했다.

김지현은 7일 KBS <해피 선데이>의 '불후의 명곡' 코너에서 "90년대부터 끊임없이 나돌던 괴소문에 아직도 상처를 받고 있다"고 털어놨다. 괴소문은 '김지현이 아기를 유산했다' '김지현이 숨겨놓은 아이가 있다' 등의 여러 내용을 담고 있다는 것.

그는 소문이 퍼진 배경이 어린 사촌 동생 때문이라고 말했다.

그는 "대학시절 어머니가 여섯 살짜리 사촌동생을 대신 키워준 적이 있다"며 "워낙 나이 차가 많이 나는 동생이라 친구들을 만나거나 외출을 하면 꼭 데리고 다녔는데 그때마다 '아들로 오해 하겠다'는 말을 자주 들었다"고 털어놨다.

김지현은 "이 말이 후일 가수로 활동하면서 소문으로 부풀려져 퍼져 나간 것 같다"고 말했다.

한편 김지현은 이날 과거 룰라 시절 멤버였던 이상민 고영욱 채리나 신정환과 함께 룰라의 히트곡과 댄스를 선보였다.

김지현은 1997년 룰라의 공시 해체 이후 솔로 가수 데뷔와 영화 출연 등 다양한 연예 활동을 해오고 있다. 현재 케이블 채널 CGV의 섹시 시트콤 <파이브걸즈 맥시멈>에 출연하고 있다.

<저작권자 ⓒ 한국아이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아이닷컴 김재범기자 kjb@hankooki.com

입력시간 : 2007/10/08 11:36:53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07/10/08 11:36:54   수정시간 : 2013/04/25 12:13:36
AD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