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춘자 "공연 중 성추행당한 적 있다"


관련기사

• 긴머리·립스틱… 춘자 "으~ 결별 아픔에…"
• 춘자 '가슴이 예뻐야 여자' 바로 나!
• 헉! 방송서 성추행 조작이라니… 너무해!
• 슈주 이번엔 '여학생 성추행' 구설 곤욕
• 미스코리아 출신 "오디션 중 성추행 당했다"

• '천사표' 여배우 알고보니 '주사파' 깜짝!
• '가슴에 거시기까지…' 여가수 성추행 고백
• 술·수면제·발정제…노홍철 '강간 비법' 소개?
• 건방지게 손태영과 '멱살잡이?' 박민영 눈물!
• 황치훈 '11개월 아기' 앞 뇌출혈 4개월 투병
• 박지윤 아나, 사표 제출했었다! 대체 왜?
• 이민영 "된장녀 매도"…이찬 징역1년6월 구형

• 수억대 횡령? 안재욱 "꿔준 돈 받았을 뿐"
• 드라마 '이산' 첫회부터 의도적 성기 노출?
• 벗기거나 성적 자극만… 낯뜨거운 안방 좋아?
• 최진영 "감히 최진실을…" 제작진에 주먹질
• "악! 내 가슴" 장진영 탱고춤 추다 '악몽'
• 순수청년A 알고보니 '호빠'서 여배우에 발탁
• 임신 여배우 무리한 누드 촬영 '헉! 하혈'

가수 춘자(28)가 방송에서 공연 중 팬들에게 성추행을 당한 적이 있다고 고백했다. 춘자는 최근 YTN star <서세원의 生쇼>의 녹화에서 이 같이 말했다.

그는 MC 서세원이 "여성스런 이미지로 콘셉트를 바꾼 뒤 에피소드는 없는가"라고 묻자 "군부대 위문공연에서 군인 한 명이 무대로 뛰어 올라와 가슴을 꼬집고 달아난 적이 있다"고 말해 방청객을 놀라게 했다.

춘자는 방송뿐만 아니라 클럽 공연에서도 비슷한 경험이 있었다고 밝혔다. 한 남성 관객이 하체 쪽으로 손을 들이대는 바람에 깜짝 놀란 적이 있었다는 것.

당시 춘자는 즉석에서 애드립을 가장해 문제의 남성 관객에게 경고성 멘트를 날려 혼쭐을 내줬다고 전했다. 춘자는 "공연 도중 그 분에게 다가가 살짝 따귀를 때리며 '어딜 만져∼'라고 혼을 냈다"고 말해 방청객의 박수를 받았다.

최근 3집 <사랑이 뭐길래>를 발표하며 여성스런 이미지로 돌아온 춘자의 황당 경험은 5일 방송된다.

<저작권자 ⓒ 한국아이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아이닷컴 김재범기자 kjb@hankooki.com

입력시간 : 2007/10/04 09:47:23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07/10/04 09:47:22   수정시간 : 2013/04/25 12:13:34
AD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