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하이옌·에바 "선후배 규율 무서워"
드라마 촬영장서 '예절 수업'

관련기사

• 중견 반효정 "요즘 젊은 배우들은…" 쓴소리
• 하이옌 "이영아, 베트남 배우로 착각" 호평
• '미녀들의' 하이옌 또 새색시! 잘나가네~
• '미녀들의…' 출신 1호! 하이옌 몸값 폭등
• '미녀들' 연예계 진출 막을 수 없는 대세!

• 하이옌-에바 "선후배 규율 무서워" 진땀
• 이동건-한지혜 달콤 데이트·애정행각 '찰칵!'
• 일일극 돌입 한지혜 큰 맘 먹고 '몸관리'
• 에바·사오리 드라마 성공 도전? 한계 실감?
• 조동혁 "앗! 나도 한류스타? 나도 몰랐네"
• "에바 폰번호 알려줘" 으~ 이놈의 인기관리
• 김찬우-에바 '슈렉과 피오나' 어울려요?

• 오~ 초미니! 유인영 부잣집 딸 '섹시 도발'
• 중년로맨스 김해숙-이정길 "우리도 키스"
• 노총각 김찬우 "국제 결혼이라도…" 절박
• 김지석 "이효리와 같은 학교 다닌다니!"
• 한지혜 "이동건 찐한 베드신? 꼭 혼자 볼래"
• [포토] 에바 "어때?" 백설공주 깜짝변신!
• '보일듯 말듯' 속살노출 에바 더 들춰보니…

하이옌(왼쪽), 에바

외국인 스타에서 배우로 이름을 바꾼 하이옌과 에바가 연예계의 엄격한 선후배 규율에 진땀을 빼며 적응하고 있다.

하이옌과 에바는 자신이 출연하는 드라마에서 나이 많은 선배들과 연기 호흡은 물론 예절 등에 대한 훈육을 받으며 또 다른 한국문화를 접하고 있다.

하이옌은 KBS 2TV 새 전원드라마 <산너머 남촌에는>(극본 유윤경ㆍ연출 신창석)에 전격 캐스팅되면서 자신보다 몇 곱절 나이가 많은 선배들과 연기를 펼친다.

하이옌은 중견배우 반호정 양금석 황범식 배도환 등과 호흡을 맞추며 연기한다. 첫 데뷔작으로 또래 배우들과 연기했던 KBS 드라마 <꽃 찾으러 왔단다>와 전혀 다른 상황이다.

하이옌은 최근 진행된 <산너머 남촌에는> 제작 고사에서 “드라마 촬영을 시작하기 전에 선생님들과 함께 대본 리딩 연습을 했다. 그때는 잘 몰랐는데 젊은 배우들이 선생님들을 많이 어려워하더라. 그 이후부터 나 자신도 행동에 조심하게 됐다”며 에피소드를 털어놨다.

에바도 최근 진행된 KBS 2TV <미녀들의 수다> 녹화 현장에서 한국의 엄격한 선후배 문화를 체험했던 경우를 소개했다. 에바는 “나 혼자 커피를 마시다가 선배 배우에게 혼이 났다. 선생님들도 계신데 혼자만 커피를 마신 게 화근이 됐다. 외국에는 선후배간의 관계가 없어서 (한국문화에) 적응하기 힘들다”고 고백했다.

에바는 KBS 1TV 일일극 <미우나 고우나>(극본 김사경ㆍ연출 이덕건)에서 한 집에 사는 설정으로 중견배우 김성환 서승현 등과 연기 호흡을 맞추고 있다.

<저작권자 ⓒ 한국아이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스포츠한국 강은영기자 kiss@sportshankook.co.kr

입력시간 : 2007/10/02 07:05:21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07/10/02 07:05:22   수정시간 : 2013/04/25 12:13:32
AD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