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위스트김·곽진영·최창민, 잊혀진 스타들은 지금…


관련기사

• '콜라병 몸매' 김성은 "확~ 벗으니… 좋아"
• 강호동 "으~ 아내 잠버릇 때문에 기겁" 고백
• 박명수 '포스트 유재석' 드디어 인정 받다?
• 조수미의 '나 가거든' 완벽소화 남성 화제!
• 오! 유재석, 여친 잘둔 덕에 떴네 떴어~

• 김부선 "대마 후 연예계서 날.." 아픔 고백
• 이순재 "가짜학력 활용 돈번 스타는.." 독설
• 강부자 '연예계 마담뚜'로 거액 챙겼다고?
• '성형 부작용·누드 파문' 곽진영은 지금...
• 女스타들 이런 '굴욕사진'을…기자가 안티?
• 또 다른 얼짱스타 "내 남친과 섹스해" 충격!
• 이찬, 이민영에 '상상초월' 합의금 제시

• 대형 교통사고 이경애 "다리 절단하게 될…"
• '여대생 성폭행' 개그맨 "더듬기만…" 변명
• 순수청년A 알고보니 '호빠'서 여배우에 발탁
• 헉! 누드쇼까지… 시청률 위해 어떤 짓도?
• 임신 여배우 무리한 누드 촬영 '헉! 하혈'
• '고현정급 몸값' 요구 주지훈 결국 퇴출!
• '女성기' 방송사고? 의도적 연출 의혹!

한 때 전성기를 누렸던 스타들은 어디로 갔을까.

케이블 채널 tvN의 Enews가 매주 화요일 '신상정보유출' 코너를 통해 과거 왕성한 활동을 펼치다가 최근에는 활동이 뜸해진 스타들의 현재를 공개한다. 4일 방송에서는 트위스트 김, '종말이' 곽진영, 최창민, '투투'의 황혜영 등의 소식을 전할 예정이다.

1960년대 은막을 주름잡은 트위스트 김(본명 김한섭·70)은 지난해 뇌졸중으로 쓰러져 현재 말도 한 마디 할 수 없는 상태가 돼 병상에 누워 있다. 그의 예명인 '트위스트 김'을 도용해 무단으로 성인 사이트를 운영한 업자와의 소송에서 '혐의 없음' 결과를 통보 받고 우울증을 앓던 중 뇌졸중으로 갑자기 쓰러진 것. 트위스트 김의 병간호를 하고 있는 아내 이옥이씨는 현재 치료비조차 넉넉하지 않은 상황을 눈물로 호소한다.

MBC 드라마 '아들과 딸'에서 막내 종말이 역을 맡아 주인공인 김희애에 버금가는 인기를 누렸던 곽진영은 성형 수술에 따른 부작용과 누드집 발간으로 인한 이미지 손상으로 연예계를 떠나게 됐다. 현재 새 출발을 준비하고 있는 곽진영은 Enews를 통해 눈물 어린 각오를 밝혔다.

또한 꽃미남 스타의 원조로 가수 겸 모델로 활발히 활동했던 최창민은 지난 2000년 앨범 발표 후 소속사의 빚을 떠안고 팬들의 곁을 떠났던 사연을 공개한다. 최창민은 지난해 박중훈, 천정명 등과 함께 영화 '강적'에 출연하기도 했다.

깜찍하고 발랄한 이미지로 사랑받았던 혼성 그룹 '투투'의 황혜영은 연예계를 떠나 누드사진집을 찍기도 했지만 현재 인터넷 쇼핑몰을 운영하며 재기를 꿈꾸고 있다.

Enews '신상정보유출사건'은 4일 밤 9시 생방송으로 방영된다.

<저작권자 ⓒ 한국아이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아이닷컴 모신정 기자 msj@hankooki.com

입력시간 : 2007/09/04 13:23:20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07/09/04 13:23:20   수정시간 : 2013/04/25 12:13:18

오늘의 화제뉴스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