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클래지콰이 호란 '부상 투혼'
지난달 전치 8주 무릎 중상

관련기사

• [포토] 클래지콰이 日 지하세계 달궜다!
• 클래지콰이 '홍일점' 호란 또다른 외도!
• '홍일점' 호란 "도도한 이미지 이제 그만!"
• '나도 천사표' 호란 오~ 그 훈훈한 사연
• 힘겨웠던 전쟁! 호란 "다이어트엔 역시…"

• 고소공포증 장나라 "으~ 비행기 힘들어"
• 클래지콰이 호란 앗! 중상 '절룩절룩 투혼'
• 불화·무단이탈·잠적… 현아 탈퇴이유 억측?
• 긴머리·립스틱… 춘자 "으~ 결별 아픔에…"
• '막말 방송 파문' 이안 결국 연예계 은퇴?
• 김희철 "심형래는 내 우상… 닮고 싶다"
• 자우림 김윤아 임신 7개월… 11월 출산 예정

• 앗! 애정사진 유출 보아 "고소취하? NO!"
• '오~ 남규리 키스가…' 네티즌 눈길 팍팍!
• '슈가' 박수진도 벗었다! 황홀 속살 공개
• 예뻐진 아유미 "갈등에 빠졌다!" 이유는?
• LPG '쭉빵 속살 그대로~' 남성들 발칵!
• 'REF' 스타 이성욱 부인 정말 아름답네
• 회장 부인 된 가수 양수경 '오! 파워 쎄네'
• >>더 많은 뮤직 관련기사 보기<<

그룹 클래지콰이호란이 전치 8주의 중상을 당한 사실이 뒤늦게 알려졌다.

호란은 지난달 15일 한 공연장을 찾았다가 왼쪽 무릎 십자인대가 찢어지는 부상을 당했다.

호란의 소속사 관계자는 “호란이 바닥이 파인 홈에 신발이 끼이는 바람에 순간적으로 무릎 부상을 입었다. 거동을 제대로 할 수가 없어서 병원을 찾았더니 무릎 십자인대가 찢어졌다는 진단결과를 통보받았다”고 말했다.

호란의 뜻하지 않은 부상으로 클래지콰이 3집 앨범 활동도 적잖은 차질이 예상된다. 소속사는 스케줄을 조정해 호란이 안정을 취할 수 있도록 배려하고 있다. 몇 개 프로그램의 출연을 이미 취소했다.

호란은 주변의 관심과 배려로 상태가 호전되고 있어 2개월 동안 안정을 취해야 한다는 의료진의 권고에도 무대에 오르겠다는 의욕을 보이고 있다.

이 관계자는 “가급적 스케줄을 줄이고 있다. 호란이 주변의 만류에도 스케줄을 그대로 진행하겠다는 강한 의욕을 보이고 있다. 움직이는 것도 조금 나아져 몇몇 방송 프로그램은 출연을 할 예정이다”고 말했다.

호란은 지난달 30일부터 1일까지 진행된 일본투어도 보호대를 착용하고 모든 공연을 소화해냈다. 7일 오후 있었던 KBS 2TV <윤도현의 러브레터> 녹화에서도 한쪽 다리를 절룩거리면서 열정적인 무대를 꾸몄다.

9일 SBS <인기가요>와 16,17일 EBS <스페이스 공감> 녹화무대에도 오른다. 9일 오후 7시에 있을 제3회 제천영화음악제 개막식 사회도 예정대로 진행할 예정이다.

호란이 속한 일렉트로니카 그룹 클래지콰이는 지난 6월 3집 앨범 <러브 차일드 오브 센추리>를 발매했다. 타이틀곡 <러버보이>는 감미로운 가사와 흥겨운 전자음이 잘 조화된 곡으로 각종 온라인 음악 차트에서 좋은 반응을 얻고 있다.

<저작권자 ⓒ 한국아이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스포츠한국 김성한기자 wing@sportshankook.co.kr

입력시간 : 2007/08/09 07:15:57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07/08/09 07:15:55   수정시간 : 2013/04/25 12:13:04

오늘의 화제뉴스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