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박은혜 "주인공인줄 알고 배역 졸랐는데…"
■ 연예백스테이지

관련기사

• 고인 김형은에게 악플이라니… "너무해!"
• 김유석 "논란 또 논란? 황수정 고마워요~"
• 엄기영 "박명수 서운해… 따라하지마!"
• 한혜숙 "딸을 며느리로? 당연해!" 당당
• 조덕배 "표절논란 내 노래 몰라?" 황당

• "연장방송 '주몽'에 도전… 심정 아세요?"
• 박은혜 오! 혼자 과감한 '노출'… 대체 왜?
• 한은정 "이제 예쁘게 보이는 법 터득해"
• 김동완·홍경민·황정음 '3인 3색' 연기관
• '털털한' 박은혜 "내가 아직 예뻐 보여?"

박은혜 화보

○…배우 박은혜가 SBS 월화 미니시리즈 ‘사랑하는 사람아’ 제작발표회에서 솔직하고 시원한 입담으로 시선을 모았습니다.

박은혜는 극의 비중이 다소 떨어지는 역할을 맡은 데 대해 “오남매 중 셋째딸이라 당연히 주인공인줄 알았다. 감독님께 졸라서 맡은 배역인데 알고 보니 내가 주인공이 아니더라”며 웃더군요.

박은혜는 이어 “나와 애정 라인을 형성하는 상대 배우가 신인 배우다. 그 배우를 열심히 띄울 생각이다. 그후 나는 그 배우에게 묻어서 시청자들의 사랑을 독차지하려고 한다”고 농담처럼 말하더군요.



정리=이재원 기자 jjstar@sportshankook.co.kr

입력시간 : 2007/01/12 09:38:00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07/01/12 09:37:29   수정시간 : 2013/04/25 12:11:39

오늘의 화제뉴스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