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손호영 "내 여친은 바람둥이, 윤계상 여친은 조폭 스타일"
'신동엽의 감각제국' 출연 사연 고백

관련기사

• 효리 '해피투게더' 하차… 후임은 누구?
• '섹시퀸' 효리 자신 이름 내건 프로 진행

• 손호영 "내 여친=바람녀, 윤계상 여친=조폭"
• 황수경 아나운서 알고보니 '섹시댄싱 퀸'
• 이승환 "아~ 탈모 고민! 정력 감퇴 쯤이야"
• 지현우 "3년만에 무려 10명과 키스" 고백
• '수줍은 미녀' 김나영 "나, 여자 노홍철?"

• '연예인 사생활' 폭로하니… 헉! 이럴수가?
• 유재석 열애 얘기만… TV프로 맞아?
• '제8의 전성기' 박명수 첫 단독MC 뜬다
• 지상렬 "여대생들 키스세례 받았다" 고백
• 유혜정 "다시 태어난다면 서용빈은 NO!"

손호영 화보

인기 그룹 god 출신의 가수 손호영(26)이 여자 친구에 관련된 아찔했던 추억을 공개했다.

손호영은 케이브 채널 tvN의 '신동엽의 감각제국' 녹화에 참석해 '너무 아찔했던 그녀'를 주제로 이야기하던 중 고등학교 시절 '오후반'이라는 별명으로 불렸던 사연을 밝혔다.

손호영은 "고교 시절 2년 동안 사귄 여자 친구가 연애 기간 중 세 번이나 바람을 피웠다. 하지만 오기 때문에 절대 놓아주지 않겠다며 매달리다가 결국 차였다"며 "그녀가 나와 사귀는 와중에 오전에는 다른 남자를 만나고 오후에는 나를 만났다더라. 전혀 눈치채지 못했다"며 추억을 회상했다.

오후에만 손호영을 만나준 여자 친구 덕에 친구들이 그를 '오후반'이라는 별명으로 불렀다는 것.

손호영은 이어 예문 항목 중 '겁 없던 조폭아가씨 그녀'를 보고 "불현듯 윤계상의 여자 친구가 떠오른다. 평소 너무 얌전했던 친구였는데 술만 먹으면 변하더라"는 사연도 공개했다.

손호영은 이날 출연에서 오감토크와 리얼한 콩트 연기, 멋진 라이브 무대를 선보였다.

한편 손호영은 오는 23일 대구 엑스코 공연을 시작으로 24일 부산 벡스코 공연, 30·31일 서울 이화여대 강당 공연으로 이어지는 전국 투어 콘서트로 팬들을 만날 예정이다.

손호영의 '신동엽의 감각제국' 출연분은 9일 밤 11시에 방송된다.





한국아이닷컴 모신정 기자 msj@hankooki.com
사진=류지훈기자

입력시간 : 2006/12/08 15:41:21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06/12/08 15:40:55   수정시간 : 2013/04/25 12:11:29
AD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