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이동욱, 60평 아파트 '효도선물'
데뷔 6년간 알뜰 저축… 부모님 보금자리 마련

관련기사

• 이동욱-서지혜 "사랑 듬뿍~" 추석 정담
• 이동욱 60평 아파트 '한가위 효도선물'
• 이동욱-현영 '최강 로맨스' 커플 됐다
• 첫 필리핀행 이동욱 '감격 눈물' 뚝뚝!
• 이동욱 '욘사마 따라잡기' 한류 스타트!
• 숨겨진 '마당발' 이동욱 "패밀리 있어요"

배우 이동욱이 추석을 맞아 부모님께 뜻 깊은 효도 선물을 안겼다.

이동욱은 최근 서울 도봉구 방학동에 60평대 아파트를 장만해 부모님께 선물로 드렸다. 지난 2000년 데뷔 이후 6년 동안 차곡차곡 저축한 돈으로 통 큰 효도를 했다. 연예 활동을 하면서 생긴 수입을 한 푼도 쓰지 않고 저축하는가 하면 어머니로부터 용돈을 받아 근검절약을 하며 생활한 끝에 거창한 효도 선물을 부모님께 안겨드리게 된 것이다.

이동욱은 스포츠한국과의 인터뷰에서 “연기 활동을 하면서 돈을 많이 벌진 못했지만 절약하면서 차곡차곡 모으니 부모님께 좋은 집 한 채 선물할 정도는 됐다. 그 동안 변변한 선물도 못해드렸는데 이번에 모처럼 자랑스러운 아들이 된 것 같다”고 말했다.

경기 의정부에서 가족과 함께 20여년간 살아온 이동욱은 효도 선물 덕분에 10월말부터는 서울 생활을 하게 됐다. 이동욱은 앞으로 10년간은 부모님을 모시고 새로 장만한 집에서 살 계획이다. 힘들게 장만한 집이니 만큼 애착이 더욱 남다르기 때문이다.





이동현 기자 kulkuri@sportshankook.co.kr

입력시간 : 2006/10/04 13:39:45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06/10/04 13:39:29   수정시간 : 2013/04/25 12:11:10
AD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