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이트진로가 어른이 문방구 ‘두껍상회 서울 강남’을 오픈한다고 밝혔다. 국내 주류 최초 캐릭터숍인 두껍상회는 지난해 8월 서울 성수동에서 첫 오픈 이후, 부산, 대구, 광주, 전주, 인천, 강릉, 대전, 창원을 거쳐 다시 서울 강남에서 오픈한다.

‘두껍상회 서울 강남’은 내년 1월 23일까지 총 61일동안 진행된다. 서울 대표 상권인 강남(서울시 강남구 강남대로 420)에서 매일 12시~21시까지 운영된다. 미성년자 출입은 제한된다.

이번 두껍상회에는 다양한 볼거리가 준비돼 있다. 두꺼비 하우스 콘셉트의 1층은 두꺼비 공부방, 거실, 부엌으로 연출한 포토존과 소맥자격증 발급, 두껍사진관 등 소비자 체험공간으로 꾸며졌다. 또한, 2층에서는 140여종의 하이트진로 굿즈를 만나볼 수 있다.

단계적 일상회복과 함께 ‘두껍상회 서울 강남’은 ▲포토부스 이벤트 ▲SNS 이벤트 ▲주말 한정판 러키박스 이벤트 ▲요일별 배지 이벤트 ▲쏘맥자격증 발급 등 다양한 소비자 행사도 진행한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1/11/26 16:26:50

오늘의 화제뉴스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