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사진=무신사 제공
[스포츠한국 임현지 기자] 온라인 패션 스토어 무신사와 넷플릭스 시리즈 ‘오징어게임’이 공식 협업을 진행한다.

무신사는 오징어게임 속 참가자들이 입은 초록색 체육복을 래플(추첨) 이벤트로 한정 판매한다고 13일 밝혔다.

체육복은 원작 속 게임 참가자 수에 맞춰 총 456세트로 제작했다. 작품 속 디자인과 동일하게 상·하의와 티셔츠 3종이 1세트로 구성됐다. 주요 캐릭터 번호인 456, 218, 001, 067 번 등 총 4가지 버전이며 숫자는 무작위로 발송된다.

이벤트는 오는 18일 오전 11시에 시작해 22일 오전 11시까지 5일 간 응모할 수 있다. 무신사 스토어 회원이면 누구나 참여할 수 있다.

무신사 관계자는 “다가오는 핼러윈데이에 오징어게임 주인공이 되는 특별한 추억을 만들길 바란다”고 말했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1/10/13 09:46:05

오늘의 화제뉴스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