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메르세데스-벤츠 코리아가 대구 이현 서비스센터를 영남이공대학교 캠퍼스로 이전, 대구 남구 서비스센터로 개소하여 산학협력 강화에 나선다고 밝혔다.

대구 남구 서비스센터는 기존 대구광역시 서구 이현동에서 영남이공대학교 산학협력관으로 이전하며 메르세데스-벤츠 코리아 서비스센터 중 최초로 대학교 캠퍼스 내에 자리잡게 됐다.

이번 산학협력을 통한 서비스센터 이전으로, 메르세데스-벤츠의 테크니션들은 영남이공대학교 스마트 e-자동차과 학생들에게 전문 기술 교육을 제공하고, 우수 교육생들은 인턴쉽 등 다양한 프로그램을 제공받을 수 있어, 메르세데스-벤츠 전문 테크니션 육성 및 고품질 서비스 제공 등의 선순환 체계가 구축됐다.

메르세데스-벤츠 대구 남구 서비스센터는 연면적 346㎡ 규모의 지상 1층 건물로 총 7개의 워크베이를 갖추고 있으며, 경정비 전담 서비스를 통해 신속한 정기점검 및 일반 정비 서비스 등이 가능하다.

또한, 대구광역시 지하철 1호선 현충로역과 3호선 남산역에 인접해 지역 주민들에게 우수한 교통 접근성과 편의 또한 제공할 수 있게 됐다.

한편, 메르세데스-벤츠 코리아와 영남이공대학교는 장학금 지급, 직무 설명회, 실무 실습 등의 산학협력 프로그램을 통해 지속적인 교류를 이어오고 있으며, 인턴십 우수 수료생들에게는 메르세데스-벤츠 공식 서비스센터 입사 기회까지 부여된다.

메르세데스-벤츠 코리아 조명아 네트워크 개발 및 디지털하우스 부문 총괄 부사장은 “새롭게 이전한 대구 남구 서비스센터는 우수한 자동차 인재를 양성하는 등 지역 상생의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한다”며, “앞으로도 서비스 생태계를 더욱 건강하게 발전시켜 나갈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1/09/14 17:32:02

오늘의 화제뉴스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