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 사진=롯데제과 제공
[스포츠한국 임현지 기자] 롯데제과가 대체감미료를 사용한 무설탕 ‘ZERO 프로젝트’를 진행한다고 13일 밝혔다.

ZERO 프로젝트가 적용되는 모든 제품은 디자인 겉면에 ‘설탕은 제로, 달콤함은 그대로’라는 문구가 삽입되고, 제품명 뒤에 ‘ZERO’라는 단어가 적용된다.

프로젝트 실시와 함께 ‘쁘띠몽쉘 제로 카카오’와 ‘가나 제로 아이스바’를 선보인다. 두 제품 모두 설탕이 들어가지 않았지만 대체감미료인 말티톨을 통해 단맛을 살렸다. 말티톨은 설탕의 60~70% 정도 당도이지만 체내 흡수가 어려워 저칼로리 감미료로 사용된다.

롯데제과 관계자는 “코로나19 영향으로 건강에 대한 관심이 높아져 무설탕 제품 등 저당 제품이 인기를 끌고 있다”며 “향후 다른 브랜드에도 ZERO 프로젝트 진행을 검토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1/09/13 11:12:35

오늘의 화제뉴스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