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렉서스코리아가 오는 8월 8일까지 렉서스 복합문화공간 커넥트투와 함께할 ‘2021 렉서스 영 파머스(LEXUS Young Farmers)’를 모집한다고 밝혔다.

‘렉서스 영 파머스’는 전국 각지에서 자연 친화적 방법으로 농산물을 재배하는 젊은 농부를 발굴하고, 지원해 이들과 장기적인 협력을 맺는 프로그램이다. 올해는 「하나뿐인 지구를 위한 탄소중립의 한걸음」을 주제로 진행된다.

자신만의 가치를 담아 미래 세대를 위해 지속 가능한 농업을 실천하는 젊은 농부라면 누구나 신청 가능하며, ▲자신만의 농사 철학 ▲친환경 농사에 대한 소신 ▲농사 경력 및 포부 등을 기준으로 소셜 벤처 기업인 농사 펀드와 함께 심사를 거쳐 오는 8월 23일 렉서스 홈페이지를 통해 선정 결과가 발표될 예정이다.

선정된 4명의 젊은 농부에게는 소정의 농업개발 지원비 제공, 농사펀드와 함께하는 전문 농업 전문가의 멘토링, 커넥트투와 협업을 통한 음료 론칭 및 레시피 개발, 개별 홍보영상물 제작 등 다양한 혜택을 준다.

한편, 커넥트투는 현재까지 13명의 젊은 농부가 공급한 제철 식재료를 활용해 계절 한정 음료와 디저트를 출시한 바 있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1/07/21 14:18:43   수정시간 : 2021/08/02 16:55:37

오늘의 화제뉴스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