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 현대백화점 압구정본점 지하2층 '윤 서울' 팝업스토어에서 직원들이 제품을 소개하는 모습
현대백화점이 22일까지 압구정본점 지하 2층에서 아이웨어(eyeware) 브랜드 '윤(YUN) 서울' 팝업스토어를 운영한다고 밝혔다. '윤 서울'은 2015년 10월 베를린에서 시작한 한국 아이웨어 브랜드로, 미니멀리즘 감성의 디자인과 합리적인 가격으로 고객들에게 인기를 끌고 있다.

매장에서는 친환경 가소제(플라스틱의 유연성과 탄력성을 높이기 위해 사용되는 첨가제)를 사용해 환경 호르몬 유해성을 없앤 '바이오아세테이트'로 만든 '바이오컬렉션' 등 안경·선글라스 150여 종을 선보인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1/07/21 14:09:11

오늘의 화제뉴스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