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 (사진=티몬 제공)
[스포츠한국 임현지 기자] 티몬이 최근 국내 항공권 티켓 예약이 급증했다고 23일 밝혔다.

지난 1일부터 20일까지 티몬에서 판매된 국내 항공권 티켓 예약 현황을 분석한 결과, 3월에 출발하는 티켓은 전월(1월1일~1월30일) 판매됐던 예약분 대비 650% 증가했다. 4월 출발의 경우 744%, 5월 출발은 무려 1308% 각각 늘었다.

티몬은 이에 대해 “최근 낮 기온이 20도까지 오르는 봄 날씨가 이어지면서 본격적인 여행계획을 잡으려는 고객들이 항공권 예약을 서두르는 것으로 보인다”며 “장기화된 코로나의 영향으로 해외여행은 길이 막힌 상황에서 국내 비행 상품을 통해 여행 욕구를 해소하려는 심리가 작용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티몬은 이달 말일까지 자사 실시간 항공권 예약사이트에서 선민 투어 상품(~3월31일까지 출발 일자)을 예약하는 고객에게 적립금 1000원을 지급하는 행사를 진행 중이다.

‘제주여행 프로젝트’를 진행하며 해당 상품을 구매하는 고객들을 위한 전용 5% 할인 쿠폰도 지급하고 있다. 실시간 렌터카 서비스로 예약 시 슈퍼세이브 멤버십 회원은 10%, 일반 회원은 5% 할인 혜택을 추가로 받을 수 있다.

티몬 실시간 항공 예약사이트에서는 전날(22일) 기준 3월 부산에서 출발하는 제주행 티켓은 최저가 1만300원부터, 김포 출발 편 제주 편도 티켓은 1만2000원부터 구매할 수 있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1/02/23 10:27:30

오늘의 화제뉴스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