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랄프 로렌은 올해로 핑크 포니(Pink Pony) 캠페인 20주년을 맞아, 기념 영상과 사진을 공개했다. 2020년 핑크 포니 캠페인에 참여한 배우이자 가수 크리스탈은 브랜드를 대표하는 앰버서더로 선정되어, 핑크 포니 컬렉션과 함께하는 다양한 스타일링을 선보였다. 크리스탈은 핑크 포니 캠페인의 배경 및 연혁에 대해 소개하며 핑크 포니 캠페인 20주년에 의미를 더해 눈길을 끌었다.

크리스탈이 착용한 핑크 컬러의 ‘Live/Love’ 티셔츠 제품에서 발생하는 수익의 100%는 각 나라에 연계된 국제 암 자선단체에 기부한다. 올해 컬렉션의 핵심 구성인 20여 개국의 언어로 프린트된 ‘사랑’ 티셔츠 및 모든 핑크 포니 컬렉션 제품 판매가의 25%는 전 세계 암 자선 단체에 기부한다.

랄프 로렌은 2000년부터 핑크 포니 캠페인을 시작해 이후로 뉴욕의 메모리얼 슬로언 케터링 암 센터와 파트너십을 맺어 랄프 로렌 암 치료 센터를 설립하는 등 많은 이들에게 높은 수준의 암 검진 및 치료를 제공하며 미국뿐 아니라 전 세계에 있는 암 기관을 지원하고 있다.

핑크 포니 컬렉션은 10월 1일부터 폴로 랄프 로렌 가로수길 플래그십 스토어, 롯데백화점 에비뉴엘 월드타워점 및 온라인 GS SHOP에서 단독 판매하고 있으며, 아동용 핑크 포니 제품들은 롯데월드몰에서 구매 가능하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0/10/16 17:27:41

오늘의 화제뉴스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