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스포츠한국 김동찬 기자] 넷마블이 모바일 액션 RPG ‘마블 퓨처파이트’에 마블 코믹 시리즈 ‘댐네이션’ 테마를 업데이트 했다.

댐네이션은 ‘메피스토’가 라스베이거스 정복 후 ‘닥터 스트레인지’를 붙잡자 이에 맞서기 위해 협력하는 다양한 영웅들의 스토리를 담고 있다.

넷마블은 이번 업데이트를 통해 신규 영웅 ‘스칼렛 스파이더’와 ‘모비어스’를 공개했다. 또 닥터 스트레인지의 스페이스 슈트, 도르마무의 댐네이션, 문 나이트의 미스터 나이트, 블레이드의 어벤져스 등 신규 유니폼 4종을 추가했다.

이와 함께 실시간 대전 ‘데인저 룸’에 극한 모드를 오픈했다. 데인저 룸은 3인 캐릭터로 한 팀을 이뤄 적 팀보다 먼저 보스를 제압하면 승리하는 방식으로 진행된다. 극한 모드에서는 이용자가 보유한 티어-3와 잠재력 초월 영웅을 자유롭게 선택해 플레이할 수 있다.

이외에도 ‘얼라이언스 배틀’의 극한 모드를 개편해 새로운 프로스트 비스트를 추가했다. 요일별 각기 다른 특성과 공략 요소를 갖춘 신규 스테이지도 공개했다.

또 ‘스칼렛 스파이더’를 비롯한 영웅 7종의 잠재력 개방 기능과 ‘도르마무’ 티어-3 승급 기능, ‘모비어스’, ‘문 나이트’, ‘엘사 블러드스톤’의 잠재력 각성 및 잠재력 초월 기능 등을 선보였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0/09/17 10:56:05

오늘의 화제뉴스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