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 현대백화점 압구정본점 1층 '디올(Dior)’의 팝업스토어 매장에서 모델들이 디올의 2020-2021 가을-겨울 컬렉션을 소개하고있다
현대백화점이 압구정본점 1층과 2층에서 오는 27일까지 프랑스 럭셔리 브랜드 '디올(Dior)’의 2020-2021 가을-겨울 컬렉션을 선보이는 팝업 스토어를 진행한다고 밝혔다.

이번 팝업스토어에서는 디올의 크리에이티브 디렉터 마리아 그라치아 치우리의 디올 레디-투-웨어(ready-to-wear) 제품과 디올의 시그니처인 오블리크 디자인을 벨벳 자수로 장식한 샌들과 핸드백을 선보이고, '버킷햇', '우븐 브레이슬릿' 등 다양한 디올의 액세서리도 판매한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0/09/15 16:41:06

오늘의 화제뉴스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