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르노삼성자동차는 프리미엄 디자인 SUV ‘XM3’가 출시 후 초기 4개월 누적 판매대수 기준 역대 국내 소형 SUV 가운데 최다 판매대수를 기록했다고 밝혔다.

XM3는 지난 3월 출시 이후 4개월 연속 월 5,000대 이상의 판매고를 올려 출시 후 3개월간판매대수는 16,922대, 4개월간 22,252대의 누적 판매대수를 기록했다. 이는 국내 소형 SUV 사상 최다 판매다.

XM3가 출시 초기 경쟁차종을 앞지르고 새로운 누적판매 대수를 기록할 수 있었던 데 대해 르노삼성자동차는 구매 고객 데이터를 토대로 다른 모델 대비 XM3 구매 고객의 평균 연령이 8세 이상 낮은 것으로 분석했다.

주로 2030 고객들이 구매하는 것으로 나타났으며, 이들이 XM3를 구매한 첫 번째 이유는 단연 ‘디자인’이었다. 구매 고객 고객의 절반 이상인 51.2%가 세단과 SUV의 매력을 동시에 느낄 수 있는 특유의 프리미엄 디자인을 선택했다고 답했다.

XM3는 소형 SUV지만 2,720mm에 이르는 넉넉한 휠베이스로 준중형 세단과 동일한 수준을자랑하며, 동급에서 가장 낮은 차체높이(1,570mm)와 동급에서 가장 높은 최저지상고(186mm)로 뛰어난 비율을 완성했다.

디자인에 이어 21.5%의 고객들이 뛰어난 주행성능을 자랑하는 TCe 260 엔진을 구매요인으로 꼽았다. TCe 260은 르노와 다임러가 공동 개발한 다운사이징 4기통 직분사 가솔린 터보엔진이다.

실린더헤드와 직분사 인젝터를 수직 장착한 델타 실린더 헤드 등 신기술을 적용해 성능은 물론, 경제성 측면에서도 고효율성을 자랑한다. 또한 델타 실린더 헤드 적용으로 엔진 경량화와 공간 최적화, 연료효율성을 충족한다. 복합연비 13.7km/L로 동급최고수준을 기록하며, 여기에 이산화탄소 배출량도 125g/km로 낮춘 저공해 가솔린 엔진이다.

TCe 260의 퍼포먼스는 DCT 명가 독일 게트락의 7단 습식 EDC 적용으로 최적화했다. 전체 구입 고객 중 94%가 시승 후 최종 구매 결정을 했다고 답했으며, 2030 주요 고객들은 XM3의 디자인뿐만 아니라 주행성능도 중요시한 것으로 나타났다.

아울러 르노삼성자동차는 최근 발생한 연료 펌프 이슈 초기 단계에서부터 원인파악을 위해 많은 인력을 투입하는 등 전력을 기울였다고 강조했다.

문제 발생 고객들에 대한 무상수리 지원 및 TCe 260을 구입한 모든 고객을 대상으로 한 자발적 리콜 등 고객 피해 최소화와 혜택제공을 위해 빠른 대응조치를 진행했다는 설명이다.

XM3 가격은 1.6 GTe ▲SE 트림 1,763만 원 ▲LE 트림 1,988만 원 ▲LE Plus 트림 2,195만 원. TCe 260 ▲LE 트림 2,136만 원 ▲RE 트림 2,352만 원 ▲RE Signature 트림 2,597만 원(개소세 3.5% 기준)이다. 여기에 최대 36개월간 3.5% 또는 최대 72개월간 3.9%의 저금리 할부 혜택을 제공한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0/07/31 17:43:52

오늘의 화제뉴스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